2021 年 7月 月 27 日 火曜日 13:36 pm
ホーム 사회/문화 사회 한센인 위해 40년간 헌신한 ‘마리안느와 마가렛’ 노벨평화상 추천 서명인 수 90만 넘어

한센인 위해 40년간 헌신한 ‘마리안느와 마가렛’ 노벨평화상 추천 서명인 수 90만 넘어

사단법인 마리안느와 마가렛이 전개하고 있는 ‘마리안느와 마가렛 노벨평화상 추천 백만인 서명 운동’에 참가한 서명인 수가 90만을 넘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서명 운동에 참가한 서명인 수는 29일 오전 10시 기준으로 919,180명으로 목표했던 서명인 수의 90%이상을 달성했다. 사단법인 마리안느와 마가렛은 100만명 인의 서명을 모아 노벨평화상 측에 전달하고 후보 추천을 적극적으로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마리안느와 마가렛은 1962년부터 2005년까지 40여년 간 소록도 한센인을 위해 보수없이 헌신하신 오스트리아 출신의 간호사로, 그들의 희생과 봉사정신에 보답하기 위해 후원회 성격으로 결성된 것이 사단법인 마리안느와 마가렛이다.

사단법인 마리안느와 마가렛은 그녀들의 희생적인 삶을 세상에 알리고 그녀들처럼 자신을 희생하며 타인을 돕는 이들에게 도움을 주는 것을 목적으로 지난 2016년에 설립됐다.

저작권자(C)글로벌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尹 8월 입당설… 경선 정시버스 올라타나

야권의 유력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8월 내 국민의힘 입당'이 유력해 보인다. 국민의힘도 윤 전 총장 캠프에 합류한 당내 인사 4인에 대한 징계 여부...

올림픽 개막 효과 기대했지만… 스가 지지율 34% ‘출범후 최저’

일본 내각 지지율이 현 정권의 출범 이래 최저치를 기록했다. 올림픽이 막상 시작되면 분위기가 반전될 것이라고 믿었던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사진)의 기대가 무참히 무너지고 있다....

이중언어교육 전문가 백수정 씨가 말하는 ‘한국어 전인(全人)교육’의 중요성…”계승어와 외국어는 환경에 따라 갈릴 수 있다”

오사카 금강학교에서 교사로 현재 재직 중인 백수정 씨는 재일본한글학교 관서지역협의회 부회장이기도 하다. 외국에서 생활하는 아이들의 한글 교육과 더불어 현지어 교육의 중요성을 자신의 경험에서 터득한 백수정 부회장은...

반기문-일왕, 단독 면담서 “한일관계 개선 공감대”

도쿄올림픽 개막식 참석차 방일한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나루히토 일왕과 단둘이 만난 것으로 알려졌다. 25일 한일 외교 소식통 등에 따르면 반 전 총장은 지난...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