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年 12月 月 02 日 木曜日 21:15 pm
ホーム 사회/문화 문화 한국 여성, 일본 여성보다 '결혼 부담' 크다

한국 여성, 일본 여성보다 ‘결혼 부담’ 크다

한국 여성은 일본 여성에 비해 결혼에 대한 부담을 크게 느끼며, 결혼보다 본인의 성취를 중요하게 여긴다고 응답한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

11일 한국여성정책연구원은 서울과 도쿄에 거주하는 25∼44세 남녀 2000명을 대상으로 ‘한일 2040세대의 결혼 및 가족 가치관’을 조사해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결혼 부담감에서 양국 여성의 차이가 컸다. 한국 여성 64.0%가 결혼에 부담을 느낀다고 했지만, 일본 여성은 32.3%만 그렇다고 답했다.

가정 내 역할에 대해 ‘남자가 할 일은 돈을 버는 것이고, 여자가 할 일은 가족을 돌보는 것’이라는 말에는 한국 여성 7.4%, 일본 여성 19.2%만이 공감을 표했다.

‘결혼 뒤 전업주부로 살고 싶다’는 말에도 한국 여성 18.8%, 일본 여성 27.4%만 동의했다.

자녀 양육과 관련, ‘자녀가 있으면 부모의 취업 및 경력 기회에 제약된다’는 질문에 한국 여성은 77.2%, 일본 여성은 절반에 불과한 35.6%만 동감을 나타냈다.

‘자녀는 부모에게 재정적 부담이다’라는 말에도 한국 여성 61.2%가 동의했지만, 일본 여성은 36.6%만이 ‘대체로·매우 그렇다’는 반응을 보였다.

한국 여성이 일본 여성보다 자녀 양육이나 결혼 문제에서 더 큰 부담감을 느낀다는 해석이다.

한편 한국과 일본 여성 모두 노후에 대한 걱정을 드러냈다. 한국 여성 82.0%, 일본 여성 78.9%는 ‘노후 대비 부족으로 경제생활이 어려울 것’이라고 답했다.

또 ‘노후에 본인을 돌봐줄 사람이 없을까 봐 걱정된다’는 답변은 한국 여성 71.2%, 일본 여성 68.3%였다.

일본을 비교국가로 선정한 이유에 대해 연구원은 “오랜 기간 저출산을 경험하고 있으며, 젠더이슈, 가족변화에 있어 우리나라와 유사하면서도 차별적인 특성을 가지고 있다”면서 “1990년대부터 저출산 관련 다양한 제도와 정책을 도입·추진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파이낸셜뉴스 홍예지 기자
저작권자(C)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연말연시 빅이벤트] Smalife 楽天市場에서 제주우수상품 증정…12월 1일~31일까지

Smalife 楽天市場에서 1년 감사기념으로 12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구매고객 선착순 100분에게 제주우수상품을 증정한다. Smalife는 1일, “연말연시를 맞아 2021년 1년 동안 Smalife사이트에서 상품을 구매를 하여 주신 고객님들에게 감사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오미크론 막자” 문 잠그는 美·日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오미크론 확산을 막기 위해 미국과 일본이 해외 입국자에 대한 추가방역강화 조치에 돌입한다. 미국 방역당국은 오미크론 확산 우려에 대응해 모든 신규 입국자에...

11월 물가, 10년만에 최고로 올랐다…두 달 연속 3%대 고공행진(종합)

11월 소비자 물가가 1년 전보다 3.7%나 올랐다. 지난 10월에 이은 두달 연속 3%대 급등이다. 2일 통계청이 발표한 '11월 소비자물가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소비자물가지수는 109.41(2015년=100)로...

문 대통령 “오미크론 위험성 높아져…일상 회복 전력”

문재인 대통령은 2일 "단계적 일상회복으로 가는 길이 순탄치 않고, 신종 변이 오미크론의 위험성이 높아지고 있다. 정부는 하루빨리 일상을 회복하는 데 전력을 다하겠다"고 했다. 문...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