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年 8月 月 12 日 金曜日 16:00 pm
spot_img
ホーム메인뉴스코로나19 신규확진자 지난주의 2배에 위중증환자도 증가 

코로나19 신규확진자 지난주의 2배에 위중증환자도 증가 

코로나19 신규확진자가 지난주 같은요일보다더블링‘(2 증가)되고 위중증환자 역시21 만에 70명대로 올라서는 코로나19 유행의 재확산세가 명확해 졌다.

11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 기준 신규확진자는 12693명이 발생했다. 이중 국내감염 사례가 12513, 해외유입 사례가 180명으로 집계됐다.

이날 신규확진자는 평일보다 진단검사량이 줄어더는주말효과 영향으로 전날(12693)보다 7717 줄었지만, 지난주 같은요일(6249) 2 수준으로 늘어나는 7일째 1주일 간격으로더블링‘(2 증가)되는 현상을 보였다.

통상 확진자 발생규모가 주말과 휴일에 감소하고, 초반에 증가했다가 후반으로 갈수록 체감하는 경향을 보인다.

신규확진자의 발생추이는 지난 5일부터 18136→19363→18505→19323→2286→2410→12693 순으로 증가세를 보였다. 이에 일평균 확진자는 18388명으로 집계됐고, 주간 일평균 확진자는 지난주 같은요일(9496)보다 2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방역당국은 코로나19 유행 감소세가 한계에 도달해 당분간 증가하거나 감소하는 흐름이반복될 것으로 전망했다. 또한 하반기 본격적인 재유행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으며, 경우하루 최대 확진자 15∼20만명이 나올 수도 있다고 경고했다.

국내감염 사례를 지역별로 살펴보면 경기 3987, 서울 2622, 경남 658, 인천 638, 부산 626, 경북 534, 대전 469, 대구 454, 충남 446, 제주 359, 울산331, 충북 317, 강원 313, 전북 310, 광주 267, 전남 236, 세종 103 등으로 나타났다.

이에 코로나19 확진된 경험을 가진 이들은 18524583명으로 집계됐다. 이중 해외유입 사례는 37358명이다.

확진자 발생규모가 증가하면서 위중증환자도 차츰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위중증환자는 71명으로 전날(67)보다 4 늘었다. 지난달 20(72) 이후 21 만에 70명대를 기록했다. 최근 1주일 위중증환자의 발생 추이는 54→61→56→62→61→67→71 순으로 나타났다.

하루 사이 확진자 18명이 코로나19 목숨을 잃었다. 전날(19)보다 1 줄어든 수치다. 최근 1주일 하루 사망자의 발생 추이는 2→7→10→12→19→19→18순으로 나타났다. 이에 누적 사망자는 24661명이며 누적 치명률은 0.13%.

전날에 확진자 14179명이 새롭게 재택치료를 시작했다. 결과 이날 코로나19 인해재택치료 중인 확진자는 108022명으로 집계됐다. 이중집중관리군으로 분류된 재택치료자가 4075명이다.

파이낸셜뉴스 김동규 기자
저작권자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