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年 6月 月 29 日 水曜日 9:50 am
spot_img
ホーム일본뉴스"한국·일본·호주·뉴질랜드 4개국 정상회담 검토" 

“한국·일본·호주·뉴질랜드 4개국 정상회담 검토” 

일본 정부가 이달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리는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때에 한국, 일본, 호주, 뉴질랜드 4개국 정상회담 개최를 검토하고 있다고 20 요미우리신문이 보도했다.

대중국 봉쇄망 구축을 위한 아태지역 4개국 회담인 셈이다. 요미우리는오는 29∼30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리는 나토 정상회의에 초청받은 한국·일본·호주·뉴질랜드가 4개국정상회담을 개최해 중국을 염두에 두고 ·남중국해에서 일방적인 현상 변경 시도에 반대하는 의사를 밝힐 전망이라고 보도했다. 중국이 영향력을 확대하는 태평양 도서국에대한 지원 방안도 회담 의제가 이라고 예상했다.

자유롭고 열린 인도·태평양 미국과 일본이 중국의 해양 진출을 견제하기 위해 추진하는 구상이다.

이번 나토 정상회의에는 30 회원국 정상을 포함해 윤석열 대통령, 기시다 후미오 일본총리, 앤서니 앨버니지 호주 총리, 저신다 아던 뉴질랜드 총리 파트너국 정상도 참석한다.

이런 가운데 나토 정상회담 계기 한일 정상회담은 현재로선 성사되지 않을 가능성이 높다. 일본 정부 내에서는 정상회담을 여건이 조성되지 않았다며, 한국이 징용·위안부 문제에대한 구체적인 해결책을 제시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파이낸셜뉴스 도쿄=조은효 특파원
저작권자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