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年 6月 月 27 日 月曜日 17:03 pm
spot_img
ホーム메인뉴스韓-日 격리장벽 사라져…관광비자 면제도 추진

韓-日 격리장벽 사라져…관광비자 면제도 추진

일본 정부가 17 0시를 기점으로 한국에서 일본으로 입국시, 코로나19백신 3 접종 완료자의 경우 ‘3 격리조치 없앤다고 16 발표했다. 윤석열 정권이 출범 1주일 만의 격리 면제 발표다. 한국 정부는 앞서 지난달 1일부터 백신 접종 완료자의 경우, 일본을 포함해 전세계에서 입국시 격리조치를 면제해 주고 있다. 한일 양국간 관광 비자 복원논의가 진행 중인 가운데, 왕래시 부담이 됐던 격리 장벽부터 일단 사라지게 됐다.

일본 정부가 한국을시설 격리 면제국으로 분류함에 따라, 백신 3 접종 완료자는 일본입국시 바로 활동이 가능하게 됐다. 다만, 3 접종 미완료자는 원칙적으로 7일간 격리 대상이되, 일본 현지 자택·호텔 등지에서 3일간 자율 격리 코로나 검사를 통해 음성으로판명될 경우 격리가 해제된다. 지금까지는 검역소 지정 시설에서 격리했어야 했다.

코로나 확산으로 중단된김포~하네다 노선 이달 중으로 재개될 것으로 전망된다. 지난11 윤석열 대통령은 일한의원연맹(한일의원연맹의 일본 조직)누카가 후쿠시로 회장등을 접견한 자리에서 이달 중으로 서울과 도쿄를 바로 연결하는 김포~하네다 노선이 재개되도록 하겠다고 밝힌 있다. 양국은 아울러 관광비자 발급 또는 관광비자 면제 복원조치와 관련,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파이낸셜뉴스 도쿄=조은효 특파원
저작권자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