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年 7月 月 29 日 木曜日 23:14 pm
ホーム 사회/문화 사회 3.1독립선언 102주년 기념식 개최

3.1독립선언 102주년 기념식 개최

한반도 전역에서 대한독립만세를 외치며 일제의 식민지 통치에 반대한 기미 3.1독립선언이 선포된 ‘3.1독립운동 102주년 중앙기념식이 31 한국중앙회관에서 열렸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관계로 소셜 디스턴스를 강구해 민단 중앙, 도쿄 본부, 중앙 산하 단체의 임원, 공관 80 정도로 참석인원을 축소했다. 강창일 주일 대사도 부임 이후 민단의 공식 행사 참석했다.

도쿄본부 이수원 단장은 개회사에서한일관계는 재일동포 사회의 사활 문제다. 민단은 창립 이래한일 우호의 가교 역할을 왔다. 어느 때에도 우리는친하게 지내자 모토로 지역사회에 호소해 왔다. 한일 우호의 확고한 자리를 만드는 앞장서겠다 다짐했다.

신대영 도쿄본부 부단장이기미독립선언서 낭독한 강창일 대사가 단상에 올랐다.

대사는한일 관계가 계속 악화되면서 재일동포가 가장 것을 알고 있어 가슴 아프다 격려. 이어코로나와 포스트코로나 공동 대응경제협력도쿄 올림픽 성공한반도 비핵화와 평화프로세스 추진 양국은 공생공영을 위해 손을 잡을 일이 많다며하루빨리 양국과 양국 국민을 위해 관계가 정상화돼야 한다. 한국 정부는 한일관계의 미래지향적 발전을 위해 꾸준히노력해 나갈 것이다. 일본 정부도 이런 노력에 동참해 것으로 믿는다 강조했다.

중앙본부 여건이 단장도코로나에 더해 한일관계 악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한일 우호친선의불씨를 민단을 중심으로 민간교류에서 발굴해야 한다 촉구했다.

이후재일동포의 생활과 권익을 지키고 차세대 육성에 전력 ②3·1 정신을 계승하며 재일동포 사회의 대통합에 주력한일 우호 친선에 적극 기여한다는 결의문을 채택하고 부승배 민단 도쿄본부 상임고문의 선창에 의한 참가자 전원의 만세삼창으로 끝을 맺었다.

기사/사진 출처=민단 홈페이지
저작권자 글로벌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삼성전자 2분기 영업익 12.57조 “메모리·가전판매 호조”

삼성전자는 2·4분기 매출 63.67조원, 영업이익 12.57조원을 기록했다고 29일 밝혔다. 2분기 매출은 비수기와 부품 공급 부족 등에 따른 스마트폰 판매 둔화에도 서버를 중심으로 메모리 수요에...

[책소개] ‘일본에서 북한으로 간 사람들의 이야기’…북송 재일교포의 실화소설

❏ 책소개 ‘대한민국 최초의 북송 재일교포 탈북자의 실화소설!’ 1959년부터 1984년까지 25년 동안 총 186회의 북송선이 니가타 항에서 북한의 청진 항으로 향했다. 당시 북송선을 타고 북으로 향했던...

日 코로나 신규 확진자 1만명 육박, 올림픽 어쩌나…

2020 도쿄올림픽이 한창인 일본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숫자가 9000명을 넘어서며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일본 정부는 확진자 급증에도 불구하고 진행 중인 올림픽을 마무리 짓겠다는 입장이다....

물꼬 튼 남북, 2022 베이징올림픽 계기 정상회담 가능성↑

남북이 1년 여 만에 교착상태를 깨고 관계 복원에 나서면서 문재인 정부 임기 내 정상회담 추진에도 청신호가 켜졌다. 내년 2월 열리는 베이징 동계올림픽을 계기로 남북...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