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年 8月 月 11 日 木曜日 3:25 am
spot_img
ホーム정치/경제경제美 대선 혼전 속 비트코인 1700만원 넘겨

美 대선 혼전 속 비트코인 1700만원 넘겨

미국 대통령 선거 결과를 둘러싼 불확실성이 지속되면서 비트코인(BTC) 가격이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비트코인은 지난 5 2년만에 14000달러를 넘어선데 이어 하루만에 15000달러도넘었다.

전문가들은 대통령 선거가 바이든 민주당 의원의 당선 유력으로 이어지고 있지만 트럼프 대통령이 불복할 가능성이 높아 당분간 혼란이 이어질 것으로 보고있다. 이에 따라 금융시장에 불안이예상되면서 비트코인 등으로 자금이 몰리고 있다는 분석이다.

24시간 동안 10% 상승…15000달러 돌파

6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전세계 가상자산의 규모는 43755000만달러( 4917000억원) 24시간 전보다 7.63% 상승했다.

특히 비트코인은 15576달러( 1750만원) 24시간 전보다 1000달러 이상 올랐다. 상승률은10.28%. 비트코인 가격은 2018 1 이후 2 10개월만에 15000달러( 1685만원) 돌파했다. 전날 14000달러( 1573만원) 넘어선데 이어 상승세가 이어지고 있다.

전문가들은 정치적 불안함이 미국 경제에 악영향을 있는 상황에서 코로나19 재확산까지 겹쳐지며 달러를 기반으로 하는 불안정한 금융시장에 대한 투자자들의 불안함이 깊어졌다. 때문에 특정 통화에 얽매이지 않은 가상자산에 눈을 돌리게 된다는 것이다.

대선 결과와 관계없이 장기 인플레이션 상황이 지속될 가능성이 있는 것도 비트코인 상승 요인 하나다. 코로나19 확산으로 각국 정부와 중앙은행은 경기 부양을 위해 수조원의 자금을 풀고 있다. 이는 통화가치 하락으로 이어져 비트코인 상승을 촉발한다.

영국 재무설계 자문사 드비어그룹의 나이젤 그린 최고경영자(CEO)백악관 주인이 누가 앞으로 며칠 동안은 확실한 결과가 나오지 않을 이라며다만 대선 결과 발표의 지연으로 세계최대 경제대국에 헌법적 위기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고 이것이 비트코인 가격의 의미있는 상승으로 이어질 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소송전 돌입혼란 장기화 가능성

미국 대선은 심상치 않은 방향으로 흘러가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미처 개표가 완료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지난 4(현지시간) 저녁승리선언 했다.

그러나 이후 우편투표 결과가 바이든 후보에 우세한 방향으로 흘러가고 패배 가능성이 높아지자소송전에 돌입했다. 경합을 벌이다 막판에 판세가 뒤집힌 모든 주에서 소송을 제기한다는 방침이다. 바이든 후보에 유리한 결과로 이어지고 있는 우편투표에 대한 소송도 제기할 것으로 보인다.

미국 대선 갈등의 장기화가 예상되면서 금융시장의 불안이 예상된다일부에서는 이번 대선과 관련한 연방대법원의 판결이 가량 지속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대선 결과과 어떤 식으로 나오든 지지자들 무력 충돌 가능성도 제기된다. 불안한 정세가 이어질 전망이다.

파이낸셜뉴스 이설영 기자
저작권자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