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年 10月 月 01 日 土曜日 12:53 pm
spot_img
ホーム정치/경제경제정부, 소재·부품·장비 기술 상용화에 130억원 지원

정부, 소재·부품·장비 기술 상용화에 130억원 지원

정부가 일본의 대한국 수출규제 조치와 관련한 대응으로 소재·부품·장비 분야에 본격적인 지원에 나선다. 해당 분야의 기술자립과 조기 국산화를 위해 대학·연구소로부터 이전받은 핵심 기술을 중소기업이 상용화 할 수 있도록 한다는게 이번 지원의 핵심이다.

중소벤처기업부는 3일 소재·부품·장비 전용 기술이전 R&D 사업인 ‘테크 브릿지(Tech-Bridge) 활용 상용화 기술개발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테크 브릿지 플랫폼을 통해 연구기관과 중소기업을 이어주고, 기술 이전을 받는 중소기업이 이를 상용화하는데 필요한 기술 개발 자금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사업은 오는 2027년까지 총사업비 2525억원으로 240개 과제를 지원하며 올해만 50개 과제를 발굴해 130억원을 투입한다. 중소기업의 상용화 기술개발 과정에는 기술을 이전한 대학·연구소가 반드시 참여하도록 해 사업화 성공률을 높일 계획이다. 또한 합리적인 평가와 공정성을 높이기 위해 국민평가단이 참여하는 최종평가를 통해 지원과제를 선정한다.

자세한 내용은 중기부 홈페이지(www.mss.go.kr)와 중소기업 기술개발 종합관리시스템(www.smtech.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다음달 16일까지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자료출처=정책브리핑 www.korea.kr>
저작권자(C)글로벌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