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年 7月 月 27 日 火曜日 14:10 pm
ホーム 미분류 한반도 연구의 권위자 오코노시 마사오 교수 특별강연회 26일 열려...‘한반도 분단의 기원’ 한국어판...

한반도 연구의 권위자 오코노시 마사오 교수 특별강연회 26일 열려…‘한반도 분단의 기원’ 한국어판 간행 기념

한반도 연구의 국제적인 권위자 오코노기 마사오 게이오대학 명예교수가 서울에서 7월 26일 특별강연회를 연다.

2009년 게이오대학 내 한국연구센터를 개설하고 연구에 정진해 온 오코노기 마사오 교수는 한반도 연구의 권위자로서 2015년부터 현재까지 사단법인 세토(SEOUL-TOKYO)포럼의 중추적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이번 강연회는 그의 저서 ‘한반도 분단의 기원’ 한국어판 간행을 기념해 동서대학교(총장 장제국)의 부속기관인 동서대 일본연구센터가 준비한 행사로 한반도 분단의 역사와 함께 바람직한 한일관계를 위한 대안도 적극적으로 제시할 예정이다.

‘한반도 분단의 기원’ 출판기념 특별강연회는 7월 26일(금) 오후 5시 한국프레스센터 20층에서 개최된다.

저작권자(C)글로벌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尹 8월 입당설… 경선 정시버스 올라타나

야권의 유력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8월 내 국민의힘 입당'이 유력해 보인다. 국민의힘도 윤 전 총장 캠프에 합류한 당내 인사 4인에 대한 징계 여부...

올림픽 개막 효과 기대했지만… 스가 지지율 34% ‘출범후 최저’

일본 내각 지지율이 현 정권의 출범 이래 최저치를 기록했다. 올림픽이 막상 시작되면 분위기가 반전될 것이라고 믿었던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사진)의 기대가 무참히 무너지고 있다....

이중언어교육 전문가 백수정 씨가 말하는 ‘한국어 전인(全人)교육’의 중요성…”계승어와 외국어는 환경에 따라 갈릴 수 있다”

오사카 금강학교에서 교사로 현재 재직 중인 백수정 씨는 재일본한글학교 관서지역협의회 부회장이기도 하다. 외국에서 생활하는 아이들의 한글 교육과 더불어 현지어 교육의 중요성을 자신의 경험에서 터득한 백수정 부회장은...

반기문-일왕, 단독 면담서 “한일관계 개선 공감대”

도쿄올림픽 개막식 참석차 방일한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나루히토 일왕과 단둘이 만난 것으로 알려졌다. 25일 한일 외교 소식통 등에 따르면 반 전 총장은 지난...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