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年 9月 月 19 日 土曜日 2:18 am
ホーム 사회/문화 문화 일본인이 보고 느낀 부산, 유튜브서 보여준다

일본인이 보고 느낀 부산, 유튜브서 보여준다

일본인이 보고 느낀 부산, 유튜브서 보여준다. 일본에서 온 외국인 관광객 수십명이 부산의 명소를 찾는 모습을 유튜브 영상을 통해 홍보한다.

부산시와 부산관광공사는 일본 현지인 36명에게 ‘원데이 버스투어’를 지원하고 모든 일정을 영상으로 제작해 홍보할 계획이라고 23일 밝혔다.

원데이 버스투어는 일본에서 온 외국 관광객 36명이 △가덕도 새바지 △몽돌해변 △정거마을 △수영 팔도시장 등을 하루 동안 방문하는 모습을 유튜브 채널 ‘부산사랑'(ぷさんさらん)을 통해 영상으로 제작해 공개한다.

부산시 명예시민인 일본인 곤 마사유키씨가 대표로 있는 부산관광 관련 유튜브 채널 ‘부산사랑’은 부산을 찾은 일본인 관광객이라면 본 적이 있고 알고 있을 만큼 유명한 채널로 현재 3만7000명이 구독하고 있다.

부산시는 이 부산사랑에 버스투어를 지원하고, 있는 그대로의 부산 모습을 담아 부산의 명소를 홍보할 계획이다.

곤 마사유키 대표는 “이번 행사는 평소 외국인으로는 가기 힘든 명소나 문화체험을 멤버들과 함께하고 영상에 담아 유튜브 채널을 통해 부산의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홍보하자는 의도로 기획됐다”면서 “따뜻한 부산 시민의 정을 듬뿍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부산사랑은 유튜브를 통해 일본인 입장에서 알기 쉬운 표현과 감각적 시선으로 많은 영상을 제작해왔다”면서 “이번 버스투어를 통해 부산의 매력을 더 친근감을 가질 수 있는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파이낸셜뉴스 정용부 기자
저작권자(C)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vertisment -

인기 기사

민주평통 청년위원들 ‘호이&까심이’ 캐릭터로 공공외교에 나서다

- 민주평통 청년위원들 공공외교를 위한 캐릭터 개발 ‘호이&까심이’ - 캐릭터를 통해 친근감 있는 공공외교 - 2019 민주평통 워싱턴 청년 컨퍼런스에서 제안하여 6개월 기획 - 한반도 평화를 염원하는...

한국국제교류재단 ‘2020 중앙아시아 온라인 영화주간’ 19일 폐막

한국국제교류재단이 개최 중인 ‘2020 중앙아시아 온라인 영화주간’이 내일인 19일 폐막한다. ‘2020 중앙아시아 온라인 영화주간’에서는 중앙아시아 5개국(카자흐스타, 키르기스스탄, 타지키스탄, 투르크메니스탄, 우즈베키스탄)의 모습을 엿볼 수 있는 영화들을...

‘한일축제한마당 in Tokyo‘ 9월 26일 온라인으로 개최

올해로 12주년을 맞는 ‘한일축제한마당 in Tokyo‘이 9월 26일 토요일 개최된다. 이 축제는 매년도쿄 히비야 공원에서 열렸지만 올해는 코로나19 대유행의 여파로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될...

일본으로 재입국 가능한가..현 시점에서의 재입국 절차는?

결론부터 말하면 현 시점에서 일본으로 재입국은 가능하다. 다만 그 절차와 서류작성이 번거롭고복잡해 혼란을 주고 있다. 일본 재입국과 관련한 정보를 모아서 정리해 보았다. -재입국 관련...
- Advertisement -div id="metaslider-id-198" style="width: 100%;" class="ml-slider-3-16-4 metaslider metaslider-nivo metaslider-198 ml-slider"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