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年 1月 月 23 日 日曜日 11:28 am
spot_img
ホーム일본뉴스日, 코로나 신규 확진 4000명 돌파..오미크론 영향

日, 코로나 신규 확진 4000명 돌파..오미크론 영향

일본의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가 4000명을 돌파했다고 교도통신과 NHK 등이 6 보도했다. 일본의 하루 확진자가 4000명을 넘는 것은 지난해 918(4700) 이후 110 만이다. 교도통신은 감염 확대의 배경에 오미크론의 영향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지역별 신규 확진자는 오키나와현이 981명으로 전날보다 328 늘었고 도쿄도는 641명으로 일주일 같은 요일보다 577 증가했다. 오사카부 505, 히로시마현 273 , 야마구치현 181순으로 확진자가 나왔다. 오키나와현과 야마구치현은 신규 확진자가 역대 최다를 기록했다.

최근 확진자가 급증한 오키나와·히로시마·야마구치 3현은 이날 중앙정부에만연방지 중점조치 발령을 요청했다. 기간은 9일부터 31일까지다.

중점조치는 코로나19 확산을 억제하기 위한 방역 단계 강화 조치로, 최고 단계인 긴급사태보다는한단계 낮다. 중점조치 적용 지역에선 광역자치단체장이 지역 음식점 영업시간 단축 명령을 내릴 있으며 어기면 과태료를 부과할 있다. 일본 정부는 7 발령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파이낸셜뉴스 강규민 기자
저작권자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