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年 11月 月 25 日 水曜日 14:22 pm
ホーム 국제 美 조지아주 재검표에서 바이든 승리, 대세 못 바꿔

美 조지아주 재검표에서 바이든 승리, 대세 못 바꿔

미국 조지아주의 대선 재검표 결과 여전히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이 우세한 것으로 알려졌다. 재검표 과정에서 일부 오류가 발견됐으나 대세가 바뀌지는 않았다.

AP통신 현지 언론에 따르면 19(현지시간) 조지아주 국무장관실은 500만표를 손으로 재검표한 결과 바이든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12275 차이로 앞섰다고 밝혔다. 선거인단16명이 배정된 조지아주에서는 지난 3 대선에서 바이든이 트럼프를 14007(0.3%포인트) 차이로 앞섰으며 조지아주는 지난 11 수작업으로 재검표 하겠다고 밝혔다. 당국은 어느 후보도 재검표를 요구하지는 않았지만 법률상 득표율 차이가 0.5% 이하라면 이의 제기 여부와 상관없이 재검표를 한다고 발표했다.

재검표는 스캐너로 표를 스캔하는 기존 방식과 달리 전부 사람이 손으로 결과를 확인한다. 조지아주 플로이드 카운티에서는 스캐너를 거치지 않은 2500건의 표가 발견되어 지역 선거관리 담당자가 해고됐다. 이외에도 일부 카운티에서 선관위 컴퓨터에 업로드 되지 않은 스캔 내용을 담은 메모리카드가 발견되기도 했다.

한편 선거 불복을 선언한 트럼프는 조지아주의 재검표 결과에도 불구하고 위스콘신주에서 재검표를 요청할 계획이다. 트럼프 선거 캠프는 18 위스콘신주의 밀워키와 데인 카운티에서 재검표를요구한다며 재검표 비용으로 300만달러( 33억원) 선관위에 송금했다. 위스콘신주에 배정된 선거인단은 10명이며 앞서 바이든은 3 선거에서 2608(0.6%포인트) 차이로 트럼프에게승리했다.

파이낸셜뉴스 박종원 기자
저작권자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아베·스가 ‘극과 극’ 이미지, “성실하지만 국제감각? 글쎄…”

'성실하지만 국제감각은 떨어진다.' '성실하지는 않지만 국제감각은 뛰어나다.' 전자는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이고, 후자는 아베 신조 전 일본 총리다. 요미우리신문과 와세다대가 최근 약 2000명의 일본...

“장날인데…” 모란시장 휴장에 상인 한숨만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방역조치로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조치가 24일 0시부터시행됐다. 전국 최대 규모 5일장인 경기 성남 모란민속5일장이 장날인 이날 휴장했다. 모란민속5일장은 이날(24일),...

기업체감경기 두달째 회복세…코로나 변수

기업체감경기가 두달째 회복세를 이어갔다. 코로나19 불확실성이 변수라는 평가다. 25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20년 11월 기업경기실사지수(BSI) 및 경제심리지수(ESI)'에 따르면11월 업황BSI는 제조업이 전월에 비해 6포인트(p) 상승한 85로...

與野 ‘윤석열 직무배제’ 충돌..”尹 거취 결정하라”vs”文대통령 입장 밝혀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징계청구 및 직무배제 명령을 지난 24일 전격발표함에 따라 정치권은 또다시 격랑에 휩싸였다. 25일 정치권에 따르면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출범과 검찰개혁...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