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年 12月 月 04 日 金曜日 13:17 pm
ホーム 일반 주일대사관, 3.11 동일본대지진 추도행사 자체 개최

주일대사관, 3.11 동일본대지진 추도행사 자체 개최

11일(수) 주일본대사관은 남관표 주일본대사 주재로 3.11 동일본대지진 희생자를 추도하는 시간을 가졌다.

남 대사는 “매년 참석해 온 3.11 동일본대지진 추도행사가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취소되어 안타깝게 생각하며, 희생자들을 추도하고 위로하고자 대사관 차원에서 오늘 의미있는 자리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또한 남 대사는 “대지진과 같은 자연재해는 일본 뿐 아니라 일본에 거주하고 있는 60만 우리 동포들도 어려움을 겪게 되는 큰 위협”이라고 전했고, 여건이 민단중앙단장은 “3.11 동일본 대지진 당시, 민단에서도 가장 먼저 현장으로 가서 피해지역에 도움을 주기도 했다”고 소개했다.

남 대사는 “한국으로서는 앞으로도 3.11 동일본 대지진 이후 동북지방의 복구와 부흥을 응원하고자 하며, 이러한 우호협력의 정신 하에, 현재 양국이 겪고 있는 코로나19의 종식을 위해서도 한일 양국이 서로 힘을 합쳐 협력해 가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인기 기사

“한중일 정상회의 연내 개최 무산”

올해 한국이 의장국인 한·중·일 정상회의가 연내에 개최되지 않을 것이라고 3일 니혼게이자이신문이 보도했다. 이 매체는 의장국인 한국 정부가 한·중·일 3국 정상회의 개최에 대한 구체적 일정,...

12월 초 김장비용 기준 30만5000원

올해 김장이 한창인 가운데 김장비용은 안정세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4인 가족, 배추 20포기 기준 김장재료 구입비용은 지난주대비 0.7% 상승한 30만5000원으로 조사됐다....

여성층도, 호남도 등돌려.. 文 ‘다이아몬드 지지층’ 금가나

문재인 대통령의 핵심 지지층인 여성과 호남의 지지율이 빠지면서 문 대통령이 취임 후 처음으로30%대의 지지율을 받아들었다. 여성·호남·진보의 '다이아몬드 지지층'마저 등을 돌리면서 임기 1년 6개월을 앞두고...

신규확진 629명, 9개월만에 600명대

국내 코로나19 확진환자가 어제하루 629명 발생했다. 1차 유행 때인 지난 2월29일 909명, 3월2일686명 이후로 약 9개월만에 세 번째로 큰 규모다. 질병관리청은 4일 0시 기준...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