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年 7月 月 27 日 火曜日 14:56 pm
ホーム 국제 신종 코로나 감염자 3만명 돌파...증가폭는 소폭 감소

신종 코로나 감염자 3만명 돌파…증가폭는 소폭 감소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자 수가 3만명을 돌파했다. 다만 증가폭은 지난 5일 이후 소폭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7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과 관련한 집계를 발표하고, 이날 0시 기준으로 누적 확진 환자는 3만1161명, 사망자는 636명이라고 밝혔다. 확진자는 전날보다 3143명, 사망자는 73명 늘었다.

다만 확진자 증가폭은 5일 3887명을 이후 6일 3694명 등 소폭이지만 점차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확인돼 주목을 모은다.

추가 감염자는 후베이성(2447명)에 집중됐다. 이로써 후베이성 감염자는 2만2112로 늘었다.

중국 본토 밖에선 홍콩 24명, 마카오 10명, 대만 16명 등 50명이 신종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해외의 경우 일본 45명, 싱가포르 28명, 태국 25명, 한국 23명, 호주 14명 미국·독일·말레이시아 12명, 베트남 10명, 프랑스 6명, 캐나다·아랍에미리트 5명, 인도 3명, 영국·필리핀·이탈리아·러시아 2명, 핀란드·스페인·스웨덴·벨기에·캄보디아·네팔·스리랑카 1명 등이다.

저작권자(C)글로벌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尹 8월 입당설… 경선 정시버스 올라타나

야권의 유력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8월 내 국민의힘 입당'이 유력해 보인다. 국민의힘도 윤 전 총장 캠프에 합류한 당내 인사 4인에 대한 징계 여부...

올림픽 개막 효과 기대했지만… 스가 지지율 34% ‘출범후 최저’

일본 내각 지지율이 현 정권의 출범 이래 최저치를 기록했다. 올림픽이 막상 시작되면 분위기가 반전될 것이라고 믿었던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사진)의 기대가 무참히 무너지고 있다....

이중언어교육 전문가 백수정 씨가 말하는 ‘한국어 전인(全人)교육’의 중요성…”계승어와 외국어는 환경에 따라 갈릴 수 있다”

오사카 금강학교에서 교사로 현재 재직 중인 백수정 씨는 재일본한글학교 관서지역협의회 부회장이기도 하다. 외국에서 생활하는 아이들의 한글 교육과 더불어 현지어 교육의 중요성을 자신의 경험에서 터득한 백수정 부회장은...

반기문-일왕, 단독 면담서 “한일관계 개선 공감대”

도쿄올림픽 개막식 참석차 방일한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나루히토 일왕과 단둘이 만난 것으로 알려졌다. 25일 한일 외교 소식통 등에 따르면 반 전 총장은 지난...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