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年 11月 月 30 日 月曜日 5:05 am
ホーム 국제 신종 코로나 감염자 3만명 돌파...증가폭는 소폭 감소

신종 코로나 감염자 3만명 돌파…증가폭는 소폭 감소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자 수가 3만명을 돌파했다. 다만 증가폭은 지난 5일 이후 소폭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7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과 관련한 집계를 발표하고, 이날 0시 기준으로 누적 확진 환자는 3만1161명, 사망자는 636명이라고 밝혔다. 확진자는 전날보다 3143명, 사망자는 73명 늘었다.

다만 확진자 증가폭은 5일 3887명을 이후 6일 3694명 등 소폭이지만 점차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확인돼 주목을 모은다.

추가 감염자는 후베이성(2447명)에 집중됐다. 이로써 후베이성 감염자는 2만2112로 늘었다.

중국 본토 밖에선 홍콩 24명, 마카오 10명, 대만 16명 등 50명이 신종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해외의 경우 일본 45명, 싱가포르 28명, 태국 25명, 한국 23명, 호주 14명 미국·독일·말레이시아 12명, 베트남 10명, 프랑스 6명, 캐나다·아랍에미리트 5명, 인도 3명, 영국·필리핀·이탈리아·러시아 2명, 핀란드·스페인·스웨덴·벨기에·캄보디아·네팔·스리랑카 1명 등이다.

저작권자(C)글로벌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정부, 29일 전국 거리두기 2단계 상향 여부 결정

정부가 오는 29일 전국 거리두기 2단계 상향 여부를 결정할 것으로 예상된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전략기획반장은 2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중대본에서 수도권과 각 권역의 거리두기...

정세균 “거리두기 효과 시간 필요”..격상은 아직

정세균 국무총리가 최근 코로나19 감염자가 이틀 연속 500명대로 증가함에 따라 사회적 거리 두기 단계 상향에 대해 일단 선을 그었다. 정 총리는 " 효과가 나타나려면...

文대통령 지지율 40%..’부동산’·’秋-尹 갈등’ 직격탄

문재인 대통령 국정운영 지지율이 40%로 집계된 여론조사 결과가 발표됐다. 이는 전주 대비 4%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 간 대립이 극에 달하면서...

비트코인·이더리움·리플 일제히 ‘급락’…차익실현 매물?

최근 급등세를 보였던 비트코인(BTC), 이더리움(ETH), 리플(XRP) 등 가상자산이 일제히 하락하고 있다. 대형 투자자(고래)들이 최근 가상자산의 가격 상승에 따라 차익 실현을 위한 매도 시도를 하면서...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