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年 6月 月 30 日 木曜日 9:20 am
spot_img
ホーム일본뉴스일본화제뉴스신주쿠한국상인연합회, 종이학 2020마리 신주쿠 구청에 전달... 도쿄올림픽 성공과 한일 우호 기원

신주쿠한국상인연합회, 종이학 2020마리 신주쿠 구청에 전달… 도쿄올림픽 성공과 한일 우호 기원

신주쿠한국상인연합회의 오영석 회장(오른쪽 두번째)은 요시즈미 겐이치 신주쿠 구청장(왼쪽)을 만나 종이학 2020마리와 태풍 ‘하기비스’ 피해 수재 의연금을 전달했다./사진은 신주쿠한국상인연합회 제공.

신주쿠한국상인연합회는 도쿄올림픽 성공을 기원하는 의미로 2020마리의 종이학을 신주쿠 구청에 전달했다.

3일 신주쿠한국상인연합회의 오영석 회장은 요시즈미 겐이치 신주쿠 구청장을 만나 종이학 2020마리를 전달했다. 상인연합회에 따르면, 이 종이학은 지난달 16일 개최한 ‘신오쿠보 다문화한마당’에서 참가자들이 올림픽의 상징인 오륜기 색깔에 맞쳐의 직접 접은 것으로 도쿄올림픽 의 성공과 함께 한일 양국의 우호 증진을 기원한 것.

이 자리에서 오 회장은 “한인들의 정성이 담긴 종이학이 한일 우호 관계의 상징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다”고 전했고, 요시즈미 구청장은 “많은 사람들이 볼 수 있는 장소에 종이학을 전시해 한일 우호 관계의 상징물로 삼겠다”고 화답했다.

또한 상인연합회는 ‘신오쿠보 다문화한마당’의 판매 수익금 중 일부인 30만엔을 제19호 태풍 ‘하기비스’ 피해 수재 의연금으로 전달했다.

신주쿠한국상인연합회의 오영석 회장(왼쪽에서 다섯번째)은 요시즈미 겐이치 신주쿠 구청장(왼쪽에서 6번째)을 만나 종이학 2020마리와 태풍 ‘하기비스’ 피해 수재 의연금을 전달했다./사진은 신주쿠한국상인연합회 제공.

저작권자(C)글로벌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