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年 6月 月 30 日 木曜日 9:32 am
spot_img
ホーム일본뉴스일본화제뉴스日, 韓으로 불화수소·맥주 수출 99%감소

日, 韓으로 불화수소·맥주 수출 99%감소

일본에서 한국으로 수출된 불화수소가 지난해 9월 대비 99%이상 감소했다는 일본 측의 통계가 나왔다.

교도통신이 일본 재무성 자료를 분석해 30일 보도한 내용에 따르면 반도체 세정 과정에 사용하는 불화수소의 지난 9월 한국으로의 수출액은 372만3000엔(약 4000만원)으로, 전년 동월 대비 99.4% 급감했다.

지난 8월에는 일본의 한국에 대한 불화수소 수출이 수량과 금액에서 모두 제로 상태였다. 9월들어 극히 소량의 불화수소가 한국으로 수출되기는 했으나, 전년 동월대비 0.6%만 수출됐다는 건 일본 정부가 수출 제재를 가했다는 것으로 밖엔 설명되지 않는다. 불화수소는 일본 정부가 지난 7월부터 한국에 대한 수출규제 품목으로 지정한 반도체·디스플레이 소재 3개 품목 중 하나다.

이런 가운데 일본의 수출규제에 대한 한국 내 불매운동 영향으로 일본 맥주의 9월 한국 수출액은 전년 동월대비 99.9%감소한 58만8000엔(약 630만원)에 불과했다.

이를 포함해 앞서 지난 21일 일본 재무성의 9월 무역통계상 일본의 한국에 대한 전체 수출액은 4028억엔(약 4조3000억원)으로 1년전 대비 15.9% 줄었다. 또 같은 시기 한국으로부터의 수입액은 2513억엔으로 8.9% 감소했다.

파이낸셜뉴스 도쿄=조은효 특파원
저작권자(C)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