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年 12月 月 04 日 金曜日 11:22 am
ホーム 정치/경제 정치 셔먼 아태소위원장, "일본의 수출규제 옳지 않아...일본의 역사왜곡이 한일갈등의 출발"

셔먼 아태소위원장, “일본의 수출규제 옳지 않아…일본의 역사왜곡이 한일갈등의 출발”

미주민주참여포럼(KAPAC•대표 최광철)에 참석한 미국 하원 아시아태평양 소위 위원장 브래드 셔먼 의원(왼쪽에서 4번째).

사진은 미주민주참여포럼 제공.

미국 하원 아시아태평양 소위 위원장 브래드 셔먼 의원은14일 열린 미주민주참여포럼(KAPAC•대표 최광철)에 참석해 “한일 간 경제갈등은 미국으로서 결코 바라는 것이 아니며, 갈등이 지속한다면 추가 항모 파견 등 미국의 비용을 증가시키는 부담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KAPAC에 따르면 셔먼 의원은 ‘한반도 평화를 위한 한미동맹’을 테마로 한 강연의 기조연설에서 “동북아 안보에서 한미일 공조의 중요성과 미 행정부의 한일갈등 해결을 위한 대화 관여의 필요성을 강조하는 결의안을 최근 엘리엇 엥걸 하원 외교위원장과 함께 통과시켰다”고 전했다.

또한 셔먼 의원은 “일본이 한국에 대해 취한 핵심 반도체 부품 수출규제 조치는 옳지 못하다”며 강조하고 “이번 갈등은 일본의 과거 침략전쟁에 대한 역사인식의 왜곡에서 출발한 것”이라고 말했다.

미주민주참여포럼(KAPAC•대표 최광철)에 참석한 미국 하원 아시아태평양 소위 위원장 브래드 셔먼 의원(왼쪽에서 4번째).

사진은 미주민주참여포럼 제공.

북미 비핵화 협상에 대해서는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이라크 사담 후세인과 리비아 무아마르 카다피의 교훈에서 체제안정에 대한 확고한 확신 없이는 핵무기를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며 “이제는 ‘더 주고 덜 받는, 그러나 더 늦지 않게 신속한 해결방안’을 실행해야 할 때”라고 덧붙였다.

이번 행사에는 셔먼 의원 외에 주디 추 의원(민주당)과 김경협 더불어민주당 의원,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 등이 참석했다.

인기 기사

“한중일 정상회의 연내 개최 무산”

올해 한국이 의장국인 한·중·일 정상회의가 연내에 개최되지 않을 것이라고 3일 니혼게이자이신문이 보도했다. 이 매체는 의장국인 한국 정부가 한·중·일 3국 정상회의 개최에 대한 구체적 일정,...

12월 초 김장비용 기준 30만5000원

올해 김장이 한창인 가운데 김장비용은 안정세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4인 가족, 배추 20포기 기준 김장재료 구입비용은 지난주대비 0.7% 상승한 30만5000원으로 조사됐다....

여성층도, 호남도 등돌려.. 文 ‘다이아몬드 지지층’ 금가나

문재인 대통령의 핵심 지지층인 여성과 호남의 지지율이 빠지면서 문 대통령이 취임 후 처음으로30%대의 지지율을 받아들었다. 여성·호남·진보의 '다이아몬드 지지층'마저 등을 돌리면서 임기 1년 6개월을 앞두고...

신규확진 629명, 9개월만에 600명대

국내 코로나19 확진환자가 어제하루 629명 발생했다. 1차 유행 때인 지난 2월29일 909명, 3월2일686명 이후로 약 9개월만에 세 번째로 큰 규모다. 질병관리청은 4일 0시 기준...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