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年 11月 月 30 日 月曜日 0:43 am
ホーム 정치/경제 정치 日 "위안부 화해치유재단 해산 받아들일 수 없다"

日 “위안부 화해치유재단 해산 받아들일 수 없다”

일본 정부는 5일 화해•치유재단 해산에 대해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는 일”이란 입장을 거듭 밝혔다.

화해•치유재단은 박근혜 정부때인 지난 2015년 한•일간 합의에 따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지원하기 위한 목적으로 설립된 단체다. 재단은 이날로 해산등기 완료에 따라 청산법인으로 전환됐다. 청산법인은 청산 과정에 있는 법인이란 뜻이다.

니시무라 야스토시 일본 관방부 부장관은 정례브리핑에서 화해•치유재단 해산등기 절차가 마무리됐다는 언론 보도에 대한 논평을 요구받자 “한국 정부의 재단 해산 방침은 한일 합의에 비춰볼 때 심각한 문제”라고 말했다. 이어 “문재인 대통령도 아베 신조 총리와의 회담에서 해산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명확히 한 바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날 오전 주일 한국대사관과 주한 일본대사관 경로를 통해 재차 한국 정부에 일본 측 입장을 강하게 전달했다면서 한국 정부가 이번 등기로 해산 절차가 완료된 것은 아니라고 설명했다고 전했다.

니시무라 부장관은 “(위안부) 합의는 외무장관 간 협의를 거치고 그 직후에 양국 정상이 확인함으로써 한국 정부도 확약한 것”이라며 “정권이 바뀌어도 책임 있게 시행하지 않으면 안 된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 합의에 대해 국제사회도 높게 평가했다”면서 “합의의 착실한 이행은 일본은 물론이고 국제사회에 대한 책무이기도 하다”고 주장했다.

정부는 2015년 합의로는 위안부 피해자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할 수 없다는 이유로 지난해 11월 21일 해산 방침을 발표했다.

파이낸셜뉴스 조은효 기자
저작권자(C)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정부, 29일 전국 거리두기 2단계 상향 여부 결정

정부가 오는 29일 전국 거리두기 2단계 상향 여부를 결정할 것으로 예상된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전략기획반장은 2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중대본에서 수도권과 각 권역의 거리두기...

정세균 “거리두기 효과 시간 필요”..격상은 아직

정세균 국무총리가 최근 코로나19 감염자가 이틀 연속 500명대로 증가함에 따라 사회적 거리 두기 단계 상향에 대해 일단 선을 그었다. 정 총리는 " 효과가 나타나려면...

文대통령 지지율 40%..’부동산’·’秋-尹 갈등’ 직격탄

문재인 대통령 국정운영 지지율이 40%로 집계된 여론조사 결과가 발표됐다. 이는 전주 대비 4%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 간 대립이 극에 달하면서...

비트코인·이더리움·리플 일제히 ‘급락’…차익실현 매물?

최근 급등세를 보였던 비트코인(BTC), 이더리움(ETH), 리플(XRP) 등 가상자산이 일제히 하락하고 있다. 대형 투자자(고래)들이 최근 가상자산의 가격 상승에 따라 차익 실현을 위한 매도 시도를 하면서...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