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年 9月 月 19 日 土曜日 0:56 am
ホーム 정치/경제 정치 日 "위안부 화해치유재단 해산 받아들일 수 없다"

日 “위안부 화해치유재단 해산 받아들일 수 없다”

일본 정부는 5일 화해•치유재단 해산에 대해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는 일”이란 입장을 거듭 밝혔다.

화해•치유재단은 박근혜 정부때인 지난 2015년 한•일간 합의에 따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지원하기 위한 목적으로 설립된 단체다. 재단은 이날로 해산등기 완료에 따라 청산법인으로 전환됐다. 청산법인은 청산 과정에 있는 법인이란 뜻이다.

니시무라 야스토시 일본 관방부 부장관은 정례브리핑에서 화해•치유재단 해산등기 절차가 마무리됐다는 언론 보도에 대한 논평을 요구받자 “한국 정부의 재단 해산 방침은 한일 합의에 비춰볼 때 심각한 문제”라고 말했다. 이어 “문재인 대통령도 아베 신조 총리와의 회담에서 해산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명확히 한 바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날 오전 주일 한국대사관과 주한 일본대사관 경로를 통해 재차 한국 정부에 일본 측 입장을 강하게 전달했다면서 한국 정부가 이번 등기로 해산 절차가 완료된 것은 아니라고 설명했다고 전했다.

니시무라 부장관은 “(위안부) 합의는 외무장관 간 협의를 거치고 그 직후에 양국 정상이 확인함으로써 한국 정부도 확약한 것”이라며 “정권이 바뀌어도 책임 있게 시행하지 않으면 안 된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 합의에 대해 국제사회도 높게 평가했다”면서 “합의의 착실한 이행은 일본은 물론이고 국제사회에 대한 책무이기도 하다”고 주장했다.

정부는 2015년 합의로는 위안부 피해자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할 수 없다는 이유로 지난해 11월 21일 해산 방침을 발표했다.

파이낸셜뉴스 조은효 기자
저작권자(C)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vertisment -

인기 기사

민주평통 청년위원들 ‘호이&까심이’ 캐릭터로 공공외교에 나서다

- 민주평통 청년위원들 공공외교를 위한 캐릭터 개발 ‘호이&까심이’ - 캐릭터를 통해 친근감 있는 공공외교 - 2019 민주평통 워싱턴 청년 컨퍼런스에서 제안하여 6개월 기획 - 한반도 평화를 염원하는...

한국국제교류재단 ‘2020 중앙아시아 온라인 영화주간’ 19일 폐막

한국국제교류재단이 개최 중인 ‘2020 중앙아시아 온라인 영화주간’이 내일인 19일 폐막한다. ‘2020 중앙아시아 온라인 영화주간’에서는 중앙아시아 5개국(카자흐스타, 키르기스스탄, 타지키스탄, 투르크메니스탄, 우즈베키스탄)의 모습을 엿볼 수 있는 영화들을...

‘한일축제한마당 in Tokyo‘ 9월 26일 온라인으로 개최

올해로 12주년을 맞는 ‘한일축제한마당 in Tokyo‘이 9월 26일 토요일 개최된다. 이 축제는 매년도쿄 히비야 공원에서 열렸지만 올해는 코로나19 대유행의 여파로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될...

일본으로 재입국 가능한가..현 시점에서의 재입국 절차는?

결론부터 말하면 현 시점에서 일본으로 재입국은 가능하다. 다만 그 절차와 서류작성이 번거롭고복잡해 혼란을 주고 있다. 일본 재입국과 관련한 정보를 모아서 정리해 보았다. -재입국 관련...
- Advertisement -div id="metaslider-id-198" style="width: 100%;" class="ml-slider-3-16-4 metaslider metaslider-nivo metaslider-198 ml-slider"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