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年 12月 月 03 日 木曜日 19:54 pm
ホーム 정치/경제 경제 주일한국대사관, 동포상공인 대상 세금 설명회 열어

주일한국대사관, 동포상공인 대상 세금 설명회 열어

주일한국대사관(대사 남관표)은 20일 도쿄 재일YMCA에서 세계한인무역협회 도쿄지회(OKTA tokyo) 회원을 대상으로 재일동포 상공인의 세금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세금설명회를 열었다.

이번 세금설명회는 일본 현지에서 세무대응에 상대적으로 취약한 동포상공인의 기업활동을 지원하고 교민들의 세금 애로사항을 해소하기 위한 취지로 마련된 행사로, 주일한국대사관의 신재봉 국세관과 신재형 관세관이 세무 및 통관에 대한 강의와 상담을 실시했다.

일본에서 경영활동을 하는 동포상공인들에게 일본의 세금과 통관은 한국과 다른 점이 많아 애로사항이 많은 편. 대사관에서는 최근 일본 국세, 관세행정 및 동향을 전하고 개별 세무상담 및 질의응답을 통해 동포상공인들이 궁금해 하는 세금, 관세 및 통관 문제를 설명했다.

동포상공인들 위한 세금설명회가 20일 도쿄 재일YMCA에서 열렸다.사진은 강의를 맡은 주일한국대사관의 신재봉 국세관(오른쪽)과 신재형 관세관.

특히 신재봉 국세관은 작년부터 시행된 한일 국세청 간의 ‘해외금융정보 자동교환 제도’를 자세히 설명하고, “동포상공인의 한국 금융계좌 정보를 일본 국세청이 받아 볼 수 있게 된 만큼 세심한 세금신고가 필요하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또 신재형 관세관은 AEO 제도의 적극 활용을 강조했다. AEO(Authorized Economic Operator) 란, 무역과 관련된 기업 중 관세당국의 심사를 통과한 우수 공인 기업을 말한다. 한국은 일본, 미국, 중국 등 19개 국가와 AEO 상호인정약정을 체결해 국제무역공급망 안전과 신속 통관을 동시에 확보하고 있다. 신 관세관은 “신속통관 및 세관검사 면제 등 통관절차 상에서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다”며 AEO 제도의 활용을 당부했다.

인기 기사

日, 獨소녀상 철거 외교전 실패…”매우 유감”

독일 베를린 미테구 의회 측이 평화의 소녀상을 영구적으로 유지하기로 결정한 데 대해 일본 정부가 수용하기 어렵다며 반발했다. 절차상 관할 미테구청의 최종 결정이 남았는데, 이미...

윤석열 복귀작 ‘원전 수사’에 與 “무모해” vs. 野 “정당한 소임”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 복귀 이틀만인 2일 검찰이 월성 원전 1호기 관련 자료를 무단 삭제한 혐의를 받고 있는 산업통상자원부 국·과장급 공무원 3명에 대해 전격적으로 구속영장을...

응원 사라진 ‘고요한 고사장’…”전쟁터 보내는 듯”

“코로나로 등교도 제대로 못하고 학원도 못보내서 올해는 집에서 공부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이었는지가 중요했다고 하더라고요. 실수 안 하고 공부한 만큼만 (시험)보고 나왔으면 좋겠어요." (학부모...

수도권 419명 역대 최대…코로나19 신규 540명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이틀째 500명대를 기록했다. 특히 수도권만 놓고보면 419명으로 최대치를 기록했다. 이전 최대는 11월 27일 402명이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3일 오전 0시 기준 국내...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