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 年 12月 月 07 日 木曜日 12:36 pm
spot_img
ホーム정치/경제정치'윤석열 적폐수사 발언 적절' 51.8%..20대 남성은 72.1%나 호평

‘윤석열 적폐수사 발언 적절’ 51.8%..20대 남성은 72.1%나 호평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적폐 수사발언에 대해 과반의 유권자가 긍정적인 입장을 가지고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0 나왔다.

서울경제가 칸타코리아에 의뢰해 지난 18~19 전국 18 이상 남녀 1012명을 대상으로 후보의 적폐 수사 발언에 대한 의견을 물은 결과적절하다 응답이 51.8%였다. “야권 대선 후보로서 정치 보복을 공언한 것은 부적절하다 의견은 41.1% 입장 격차는 10.7%포인트였다. 모름·무응답은 7.1%였다.

앞서 후보는 9 공개된 중앙일보와의 인터뷰에서 정권 적폐 청산 수사를 것인가라는 질문에해야죠. 해야죠. 돼야죠라고 답했다. 이어 후보는민주당 정권이 검찰을 이용해서 얼마나 많은 범죄를 저질렀나. 상응한 책임을 져야 한다고도 말했다.

이에 청와대는 발끈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즉각 정부를 근거 없이 적폐 수사의 대상·불법으로 것에 대해 강력한 분노를 표하며 사과를 요구한다 입장을 냈고,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된 15일에도 “( 후보의 사과를) 지켜보고 있다 밝혔다.

해당 발언으로 인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지지하지 않던 친문 세력이 후보로 결집하며 후보에게 악재로 작용할 것이라는 전망이 정치권 일각에서 나왔다.

후보는 적폐 수사 발언에 대해 공격했다. 18 순천 유세 후보는대체 어느 국가의 최고지도자가 되겠다는 사람이 대놓고 정치 보복을 하겠다고 하나라고 후보를 직격했다. 이어우리가 소중하게 목숨을 바쳐 만들었던 민주공화국이 위협받고 있다 “‘검찰 왕국 열리고 검사들이 왕으로 국민을 지배하는 시대가 이라고 경고했다.

후보는 적폐 수사 발언이 부정부패에 대한 원론적 대응이라는 입장을 고수 중이다. 후보는 최근 대부분의 유세 연설에서부정부패는 정치 보복의 문제가 아니다. 엉터리 프레임으로 위대한 국민을 현혹하지 말라 응수했다.

한편 대통령이 후보에 대한 직접적인 불쾌감을 표했음에도 불구하고 후보에게 동조하는유권자 비율이 오차 범위 밖에서 높게 나타난 것이다. 이번 대선에서스윙 보터 꼽히는 20대에서 후보의 발언이적절하다 응답은 61% 모든 세대를 통틀어 가장 높았다. 특히 20남성의 경우 72.1%적절하다 답했다. 60 이상에서도적절하다 응답은 57.8% 달했다. 반면 후보의 지지세가 강한 세대인 40(55.7%) 50(52.1%)에서는부적절하다 평가가 많았다.

이번 조사는 무선(89.9%), 유선(10.1%) 임의전화걸기(RDD) 활용한 전화 면접원 방식으로이뤄졌다. 표본 오차는 95% 신뢰 수준에서 ±3.1%이며 응답률은 12.7%였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파이낸셜뉴스 김준석 기자
저작권자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