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年 8月 月 08 日 月曜日 4:24 am
spot_img
ホーム정치/경제경제11월 무역 첫 수출 600억달러 돌파...반도체·석화 질주(종합)

11월 무역 첫 수출 600억달러 돌파…반도체·석화 질주(종합)

대한민국이 11 무역 역사상 최초로 월간 수출액 600억달러를 돌파했다. 기존 최고 수출액인 지난 9(5592000만달러)보다 452000만달러 상회하며, 달만에 최고치를 경신했다. 이는 반도체·석유화학 15 품목 13 수출이 증가하고, 주요품목이 역대 11 수출 1~2위를 기록한데 따른 것이다.

특히 올해 1~11 누적 수출액도 5838억달러로 역대 최고인데, 연간 수출액도 지난 2018 수출(6049억달러) 뛰어넘는 사상최대치를 기록할 전망이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021 11 수출입 동향에서 수출액 6044000만달러(전년 동기대비+32.1%), 수입 5736000만달러(+43.6%) 무역수지가 309000만달러를 기록해 19개월 연속 흑자였다고 1 밝혔다.

한국 수출은 2013 10 500억달러에 처음 진입한 8 1개월만인 올해 11 600억달러대로 도약했다.

산업부는 “2015~2016 저유가 위기, 2019 · 분쟁, 2020 코로나19 어려운 대외여건을 극복했다 “9, 10, 11 최근 3개월간 수출액이 역대 최고 1~3위를 차지할 만큼 최근우리 수출은 가파르게 증가했다 강조했다.

특히 올해 7 이후 하반기 월평균 수출액은 561억달러로 급성장했다.

반기별로는 2011 상반기 450억달러, 2018 하반기 500억달러를 최초 돌파한 , 올해 하반기에는 처음으로 550억달러 규모로 성장했다.

수출은 13개월 연속 증가했는데, 이는 코로나19 기저효과를 뛰어넘는 상승세다. 2021 수출은연간 기준 사상최대 수출 무역 규모 달성할 전망이다.

1~11 기준 수출액(5838억달러) 무역액(11375억달러) 규모는 역대 최고치다. 기존 최고치는 2018 수출 6049억달러, 무역 11401억달러였다.

11 수입도 전년동기대비 43.6% 증가한 5736000만달러로 12개월 연속 증가했다. 최근 내수회복과 수출경기 호조 등으로 1 산품·중간재 위주의 수입이 10개월 연속 자릿수 증가했다.

가공단계별 수입 증감률은 1차산품 +88.0%, 중간재 +45.9%. 자본재 +20.9%, 소비재+14.0% 등이다.

이에따라 11 무역수지는 309000만달러 흑자로 19개월 연속 흑자행진이었다.

파이낸셜뉴스 임광복 기자
저작권자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