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年 6月 月 29 日 水曜日 9:08 am
spot_img
ホーム정치/경제경제9월 인구이동 11년만에 최대…"매매·전월세량 모두 증가"

9월 인구이동 11년만에 최대…”매매·전월세량 모두 증가”

9 국내 인구이동자 수가 11 만에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주택매매와 전월세거래량 주택관련 지표가 증가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통계청이 28 발표한 ‘9 국내인구이동자료에 따르면 지난달 이동자 수는 621000명으로 전년 동월대비 20% 증가했다. 인구이동률(인구 명당 이동자 ) 14.8%, 전년동월대비 2.5%p 증가했다.

이번 국내인구 이동량은 지난 2009 이후 가장 많은 수준을 보였다. 2009 이동자 수는 671000, 인구이동률은 16.4%였다.

김수영 통계청 인구동향과장은증가폭은 굉장히 올해는 추석이 10월에 있었기 때문에기저효과도 있을 뿐더러 최근 주택 관련 경기지표가 상승하고 있어 주택매매 거래량과 전월세거래량 등이 늘고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실제로 9 전년 동월대비 주택매매 거래량은 27.8%. 전월세거래량은 18.1% 증가했다.

이동자 시도내 이동자는 69.4%, 시도간 이동자는 30.6% 차지했다. 전년동월대비 시도내이동자는 24.4% 증가하고 시도간 이동자는 11.2% 증가했다.

시도별 순이동(전입전출) 경기(15208), 강원(640), 세종(623) 6 시도는 순유입, 서울(-144), 인천(-1336), 대구(-1192) 11 시도는 순유출 됐다.

9 시도별 순이동률은 세종(2.2%), 경기(1.4%), 제주(0.7%) 순유입, 서울(-1.3%), 울산(-1.2%), 대구(-0.6%) 순유출 됐다.

파이낸셜뉴스 오은선 기자
저작권자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