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年 10月 月 25 日 月曜日 13:54 pm
ホーム 일본뉴스 日 "현금화 안 한다는 확약해야 스가 총리 방한"

日 “현금화 안 한다는 확약해야 스가 총리 방한”

· 정상회담을 하려면 징용 가해 기업인 일본 기업의 자산을 매각하지 않는다는 확약을 해야 가능하다는 일본 외무성 간부의 발언이 나왔다. 현재 한국 정부는 연말 개최를 목표로 서울에서·· 정상회담 개최를 추진 중인데, 이런 약속을 하지 않으면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한국을 방문하지 않을 것이란 얘기다.

30 교도통신은 외무성 간부가 기자단에 스가 총리의 ·· 정상회담 참석 문제에 대해 이런입장을 드러냈다고 보도했다. 그는언제 (일본 기업 자산이) 현금화(매각)되더라도 이상하지 않은 상황에서, 총리가 한국을 방문하는 것은 말이 된다 밝혔다.

방한 현금화가 진행된다면, 스가 총리로서도 정치적 부담이 따를 밖에 없다는 것이다. 방한을 지렛대로, 한국 정부의 양보를 이끌어내려는 의도도 엿보인다.

스가 총리는 지난 24 문재인 대통령과의 전화회담에서매우 엄중한 상황인 양국 관계를 그대로방치해서는 된다 말했다. 양국 관계 개선의 계기를 한국 측이 만들어주길 바란다는 입장도전달한 것으로 전해졌다. 징용 배상문제의 해법을 한국 측이 제시해야 한다는 것이다.

지난해 ·· 정상회담(중국 개최) 당시 · 정상회담이 성사되기까지 상당한 진통이 있었던것처럼, 올해 · 정상이 마주하는 데에는 이상의 외교 노력과 신경전이 펼쳐질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 정상회담에 앞서서는 ·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연장과 일본의 수출규제 철회 연계 협상이 있었으며, 여기에 의회외교까지 가세했었다. 올해는 징용 피해자들의 한국 일본 기업의 자산 매각 움직임이 더해지면서 더욱 어려운 코스로 접어들었다.

한편 스가 총리는 취임 해외 방문지로 베트남과 인도네시아를 검토 중이다. 시기는 이르면다음달 중이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012 12 당시 아베 신조 총리 역시 해외 방문국으로 나라를 택했었다.

파이낸셜뉴스 도쿄=조은효 특파원
저작권자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포토뉴스] 강창일 주일한국대사 재일동포환영회

강창일 주일한국특명전권대사에 대한 환영식이 민단주관으로 22일 도내 호텔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군인회 손경익 회장을 비롯해 재일동포 사회의 많은 내빈들이 참석해 강창일 대사의 부임을 축하했다. ※ 저작권자 ⓒ 글로벌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부겸 “백신접종 완료자 중심 방역기준 완화”(종합)

김부겸 국무총리는 22일 "지난주 '일상회복 지원위원회'가 출범한 후 각 분과별 집중적 토의 결과를 모아 오늘 '단계적 일상회복 이행계획' 초안을 논의한다"며 "분과별 의견을 종합해 보면,일상회복...

‘전두환’부터 ‘감옥’까지… 尹-洪, 대구서도 입씨름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4명이 20일 정치적 텃밭인 대구·경북(TK)에서 날선 신경전을 이어갔다. 전날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전두환 옹호' 발언 논란을 놓고 경쟁 후보들이 잇따라...

日 외무성 “동해 아닌 일본해가 공식 명칭”…’한국어’로 제공

일본 정부가 국제 명칭으로 '동해'와 '일본해'를 병기하자는 한국 정부의 주장에 반론을 펴는 한국어 동영상을 제작해 유튜브에 게시했다. 일본 외무성은 지난 22일 오후 유튜브 채널에...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