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年 4月 月 17 日 土曜日 4:42 am
ホーム 사회/문화 사회 미주민주참여포럼 (KAPAC) 사무실 개소식 열어

미주민주참여포럼 (KAPAC) 사무실 개소식 열어

한국의 민주주의 심화와 미주 한인들의 정치력 신장을 위한 전미 시민단체인 미주민주참여포럼(KAPAC)이 22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오렌지카운티 부에나 파크에 정식으로 사무실을 열고 개소식을 가졌다.

미주민주참여포럼 최광철 대표는 “작은 출발이지만 정의와 평화를 위한 한마음으로 깨어있는 사람들이 함께하는 미주 민간 평화 공공외교 유권자 단체를 만들어 가겠다”며 사무실 개소식의 의의를 밝혔다. 또한 “1천명, 1만 명, 10만 명이 함께하는 단체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LA총영사관의 황인상 부총영사도 축사를 하고 “미주민주참여포럼이 창립 후 지난 2년간 보인 가시적인 성과에 대해 큰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이는 미주 공공외교의 새로운 길을 열어가고 있는 것이다”고 미주민주참여포럼의 앞으로의 활약에 기대감을 표시했다.

개소식에는 황인상 주로스앤젤레스총영사관 부총영사, 미주민주참여포럼 최광철 대표, 곽태환‧이영희 상임고문, 이승우‧프란시스김‧김한신‧박갑식 이사, 이혜정‧박미애 부회장, 안태형 대변인, 김정훈 재무, 윤상철 총무 등 내외빈 30여 명이 참석했다.

미주민주참여포럼은 2017년 정의, 공정, 평화 통일, 민주 참여의 보편가치로 조국의 민주주의를 지지하고 한반도 평화와 번영을 위한 교육과 계몽이라는 목표을 가지고 창립한 단체로 미전역의 한인들 370여명이 회원으로 가입하고 있다.

한편, 미주민주참여포럼은 지난 8일 강제 징용공 판결과 관련해 일본이 단행한 수출규제 조치를 비판하는 성명서를 발표하고 이번 조치의 즉각적인 철회를 요구했다. 미주민주참여포럼은 성명서를 통해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에 대해 “한국 국민들을 고통에 빠뜨리려는 제2의 침략적 도발행위”로 규정하고 “과거에 대해서 인정도, 반성도, 사죄도 하지 않고 군국주의적 재무장에 여념이 없는 전범국 일본의 잠재적 재침탈 위험성에 우리는 크나큰 경각심을 갖지 않을 수 없다”며 강하게 비판했다.

미주민주참여포럼 (KAPAC) 홈페이지
www.kapac.net

저작권자(C)글로벌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스타일크루와 네츄라유니온 협동조합, 친환경 패션분야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

주식회사 패션플러스의 스타일크루와 네츄라유니온 협동조합은 지난 15일 친환경 패션분야의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식을 진행했다. 스타일크루는 2021년 3월 2일 그랜드 오픈한 신개념 편집샵이며 (주)대명화학 관계사로 패션플러스, 코웰패션 등...

발효홍삼 브랜드 초월홍삼, 일본에서 서포터즈 발대식 가져

국내 홍삼 브랜드 초월홍삼이 지난 13일, 일본에서 초월홍삼 서포터즈 발대식을 가졌다. 초월홍삼은 최근 일본 진출 사업에 집중하고 있으며, 일본 소비자들의 반응도 뜨겁다. 또한 5월 12일부터...

“미쳤나, 안 쳐먹네, 굶는데 안 죽어” 정인이 양모의 카톡들

‘정인이 사건’ 결심공판에서 검찰이 정인이 양모에게 사형을 구형하는 데 직접적 영향을 미친 것은양모가 일부 지우기까지 한 부부 간 카카오톡 대화에 담긴 ‘고의성’이었던 것으로 보인다....

정세균 “하루 9만 접종…11월 집단면역 반드시 달성”

정세균 국무총리는 16일 "지난주 71개였던 예방접종센터가 어제 175개로 대폭 늘어, 하루 4만여명이던 접종자가 어제는 9만명을 넘어서기 시작했다"며 "정부는 이달까지 전국 모든 시·군·구에한 곳 이상...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