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年 1月 月 28 日 木曜日 18:19 pm
ホーム 메인뉴스 북한 김여정 왜 강등됐나..그래도 실질적 2인자? 1인체제 위해?

북한 김여정 왜 강등됐나..그래도 실질적 2인자? 1인체제 위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동생이자 북한 2인자로 알려졌던 김여정이 노동당 중앙위원회 1부부장에서 부부장으로 강등됐다. 정치국 후보위원 탈락에 이어 직책까지 낮아진 것이다. 다만 대남 총괄 지위는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추측되고 있다.

13 북한 조선통신에는김여정 당중앙위원회 부부장 담화라는 제목의 담화가 보도됐다. 지난11 공개된 신임 정치국 위원과 후보위원 명단에서 김여정의 이름이 없어 강등 추측이 나왔지만 이번 보도를 통해 공식화 것이다.

북한의 이번 인사는 정보당국의 예상을 뒤엎었다. 당초 당국은 김여정이 8 당대회를 계기로 정치국 후보위원에서 위원으로 승진해 2인자 자리를 확고히 지킬 것으로 내다봤다. 이에 대해 국가정보원은 위원장과 김여정 사이에 갈등이 생겼을 가능성이 있다고 분석했다.

국정원 산하 국가안보전략연구원은 전날(12) 보고서를 통해김여정이 후계자, 2인자 등으로거론되는 것이 김정은에게 부담이 됐을 가능성도 있다젊은 여성이 백두혈통이라는 이유만으로 고위직에 오르는 대한 간부들과 주민들의 부정적 시선과 반발을 염두에 두었을 가능성도 배제할 없다 언급했다.

다만 김여정의 완전한 강등은 아닌 것으로 보여진다. 김여정이 당대회 폐막과 동시에 개인 명의 담화를 내면서 대남 총괄 지위를 유지하고 있음을 암시한 탓이다. 담화에서 한국 국방부를기괴한족속‘, ‘특등 머저리 칭하며 대남 비난을 이어가기도 했다.

한편 일각에서는 김여정이 여전히 2인자라는 시각도 나온다. 김정은 총비서 추대에 초점을 맞추고1 지배 체제를 공고히 하기 위해 일시적으로 김여정을 강등했다는 것이다.

파이낸셜뉴스 김지환 인턴기자
저작권자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애플, 사상최대 실적 공개…전 부문 두자리수 증가

애플이 27일(이하 현지시간) 사상 최대 실적을 공개했다. 분기 실적이 사상처음으로 1000억달러를 넘어섰다. CNBC에 따르면 애플이 이날 공개한 지난해 4·4분기 실적은 다 좋았다. 매출은 전년동기비...

“여보 아버님댁에 택배 갈까요?” 노조 파업에 불안감 커진다

택배노조가 내일 29일부터 파업을 예고한 가운데 소비자들이 불안해하고 있다. 택배업체들은 택배대란 가능성이 크지 않다는 입장이지만 설 등을 앞두고 제때 택배를 받지 못할 수도 있다는...

“후쿠시마 원전 덮개 방사능에 오염..1시간만 노출되도 사망”

일본 후쿠시마 제1원전의 2, 3호기 원자로 건물 5층 부근의 덮개가 초강력 방사성 물질에 오렴된것으로 확인됐다. 1시간만 노출돼도 사망할 정도인 것으로 전해졌다. 내년 진행될 폐로...

“주호영이 성추행” CCTV 공개한 여기자.. 누구 말이 맞나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성추행을 했다고 주장한 인터넷 매체 기자를 주 원내대표가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하면서 당시 상황이 담긴 CCTV 영상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28일 정치권에...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