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年 12月 月 04 日 金曜日 23:27 pm
ホーム 메인뉴스 ‘월드옥타-대전시 온라인 수출상담회’ 18일 개최

‘월드옥타-대전시 온라인 수출상담회’ 18일 개최

월드옥타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온라인・비대면 중심으로 중소기업 해외진출 지원을 강화한다.

월드옥타(세계한인무역협회, 회장 하용화)가 대전경제통상진흥원과 함께 ‘2020 대전광역시 비대면(온라인) 수출상담회’를 오는 18일 개최한다.

이번 상담회에는 전 세계 31개국 54개 도시 월드옥타 소속 회원사 150여 명이 바이어로 참가하고 미용용품, 간편식품, 가전・생활용품을 비롯한 산업재와 기계 등 해외진출을 윈하는 대전광역시 내 중소기업 40개사가 참여한다.

이번 상담회는 코로나 19로 출입국이 자유롭지 못한 한인 경제인과 대전광역시 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비대면 수출마케팅을 집중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추진된다.

월드옥타는 모국상품 해외 마케팅을 지원할 참가 바이어를 전 세계 68개국 141개 지회 회원사 대상으로 모집하고, 기업 사전 매칭 및 수요조사를진행해 효율적인 매칭을 위해 적극 지원하고 있으며 11일 기준 300여 건 이산의 사전 매칭이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하용화 월드옥타 회장은 “월드옥타는 어려운 시기에 모국 중소기업의 돌파구를 마련하기 위해 화상(온라인) 수출상담회를 상시 개최할 예정”이라며 “월드옥타는 보유한 전 세계 한인 경제 네트워크를 활용해 우리 기업들이 코로나19로 인한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월드옥타는 이번 온라인 수출상담회를 시작으로 온라인 수출상품관, 온라인플랫폼 등 비대면 시대의 모국 중소기업 해외 판로개척을 위한 지원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인기 기사

“5일 밤 9시 이후 서울을 멈춥니다”…독서실·마트·PC방 등 문닫아야

서울시가 4일 전반적인 경제, 사회 활동이 마무리되는 밤 9시 이후 일반관리시설의 집합을 금지하는 비상조치를 발표했다. 기존 식당, 노래연습장 등 뿐만 아니라 상점, 영화관, PC방,...

서정협 권한대행 “현재 추이 지속되면 서울지역 병상 부족 불가피”

4일 서울 지역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00명에 육박하며 역대 최대 기록을 갈아치운 가운데서울 병상 부족 우려가 나오고 있다. 이에 서울시는 추가 병상 확보에 노력하겠다는...

윤석열 측, 헌법소원·효력중지 신청..”검사징계법 위헌”

윤석열 검찰총장 측이 4일 법무부 장관이 검사징계위원회를 주도적으로 구성할 수 있도록 한 검사징계법이 위헌이라며 소송을 제기했다. 윤 총장 측 이완규 변호사는 이날 기자들에게 보낸 입장문에서...

“한중일 정상회의 연내 개최 무산”

올해 한국이 의장국인 한·중·일 정상회의가 연내에 개최되지 않을 것이라고 3일 니혼게이자이신문이 보도했다. 이 매체는 의장국인 한국 정부가 한·중·일 3국 정상회의 개최에 대한 구체적 일정,...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