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年 8月 月 12 日 金曜日 14:30 pm
spot_img
ホーム정치/경제정치北 "모든 통신망 완전차단" 초강경책

北 “모든 통신망 완전차단” 초강경책

북한이 9일 12시부터 남북 간 모든 통신연락선을 완전 차단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조선중앙통신은 “2020년 6월9일 12시부터 북남 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유지해 오던 북남 당국 사이의 통신연락선, 북남 군부 사이의 동•서해 통신연락선, 북남 통신시험연락선,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본부 청사와 청와대 사이의 직통 통신연락선을 완전차단, 폐기한다”고 전했다.

이어 통신은 지난 8일 열린 대남사업 부서들의 총화회의에서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과 김여정 제1부부장이 “대남사업을 철저히 대적사업으로 전환해야 한다는 점을 강조했다”면서 “배신자들과 쓰레기들이 저지른 죄값을 정확히 계산하기 위한 단계별 대적사업 계획들을 심의하고 우선 먼저 북남 사이의 모든 통신연락선들을 완전차단해버리는 것에 대한 지시를 내렸다”고 밝혔다.

통신은 “남조선 당국과 더이상 마주앉을 일도, 논의할 문제도 없다는 결론에 도달했다”면서 “이번 조치는 남조선 것들과의 일체 접촉 공간을 완전 격폐하고 불필요한 것들을 없애버리기로 결심한 첫 단계의 행동”이라고 덧붙였다.

파이낸셜뉴스 강중모 기자
저작권자(C)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