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年 6月 月 21 日 月曜日 23:07 pm
ホーム 정치/경제 정치 외교부, 일본 전 지역에 여행유의 경보 발령

외교부, 일본 전 지역에 여행유의 경보 발령

외교부, 일본 전 지역에 여행유의 경보 발령

외교부는 2월 29일(토)부로 일본 전역(후쿠시마 원전 반경 30km 이내 및 일본 정부 지정 피난지시지역 제외)에 대한 1단계(남색경보, 여행유의) 여행경보를 발령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이번 남색경보 발령은 최근 일본 내 코로나19 감염자가 확산되는 추세를 보이고 있어 우리 국민의 감염 피해 노출이 우려되는 상황임을 감안한 것. 외교부는 “일본에 체류 중인 우리 국민들께서는 신변안전에 유의하시고, 동 지역을 여행할 예정인 우리 국민들께서는 여행에 유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고 전했다.

여행경보단계별 행동요령은 총 4단계로 구분되며, 1단계인 남색경보는 체류자의 신변안전 유의 및 여행예정자의 여행 유의를 당부한다. 4단계인 흑색경보는 즉시대피와 여행금지를 강력히 권한다.

외교부는 일본 내의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상황을 예의주시하면서 여행경보의 조정 필요성을 지속 검토해 나갈 방침이다.

저작권자(C)글로벌코리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백신 접종했다는데…’ 도쿄올림픽 출전 우간다 선수 확진

도쿄올림픽 출전을 위해 백신 접종을 마친 우간다 국적의 선수가 일본 입국 후 코로나19에 감염된사실이 확인돼 일본 방역당국을 긴장시키고 있다. 20일 교도통신과 NHK에 따르면 도쿄...

김부겸 “내달 1일부터 수도권 6인 사적모임 허용

김부겸 국무총리는 20일 "내달 1일부터 비수도권에서는 8인까지 수도권에서는 6인까지 사적 모임이 허용된다"고 밝혔다. 김 총리는 이날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갖고 "새로운거리두기 체계...

[수출규제 2년] 한국 510조 vs 일본 2조 [글로벌 리포트]

한국 산업통산자원부가 지난 달 2030년까지 510조원의 '민간투자'로 반도체 산업의 초격차를 벌려나가겠다는 이른바 'K(케이)-반도체 전략'을 내놓은 지 약 20일 만인 4일 일본 경제산업성이 정부 주도의...

대변인 사퇴에 X파일 논란.. 대선 시동거는 윤석열 연이은 ‘악재’

야권 유력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대권도전 선언을 일주일 정도 앞두고 암초가 잇따르고 있다. 윤 전 총장의 국민의힘 입당을 놓고 메시지 혼선 논란을 일으켰던...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