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年 8月 月 12 日 金曜日 15:24 pm
spot_img
ホーム정치/경제정치"준비 안 된 초짜 윤석열" vs "동문서답 끝판왕 이재명"

“준비 안 된 초짜 윤석열” vs “동문서답 끝판왕 이재명”[TV토론]

대선후보들의 TV토론회가 3 진행된 가운데,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이 아전인수격 평가를내놓으며 상대 후보를 깎아내렸다.

민주당은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가준비되지 않은 후보라는 점을, 국민의힘은 이재명 민주당 후보가동문서답과 허위 답변 했다는 점을 문제 삼았다.

검사 윤석열만 보여..네거티브에 혈안

고용진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저녁 방송 3 합동 초청 ‘2022 대선 후보 토론 끝난 논평을 내고남을 깎아내리고 헐뜯기 위해 자신의 비전과 정견을 알릴 시간을 허비하는 야당 후보의모습은 무척 안타깝다대선후보 윤석열은 안보이고 검사 윤석열만 보였다 지적했다.

수석대변인은 후보의 준비 부족은 토론 곳곳에서 반복됐다결국 경험없고 준비 무능한 후보라는 점을 감추기 위해 네거티브에만 혈안이 됐다고 수밖에 없다 말했다.

이재명 후보는 후보와 달리 토론 내내 국정 전반에 대한 깊은 이해와 준비된 국정운영 역량을 보여줬다는 설명이다. 그는오늘 토론을 통해 어느 후보가 위기에 처한 대한민국을 이끌 유능한지도자감인지, 어느 후보가 위기에 직면한 국민의 삶을 책임지고 풀어나갈 리더인지 국민께서 판단하셨을 것으로 기대한다 덧붙였다.

같은 조승래 선대위 수석대변인도 후보는 오늘 토론에서 준비 안된 후보의 민낯을 보여줬다 비판했다. 그는 후보는 RE100 대해서그게 뭐죠?’라고 되묻는 우리가 직면하고있는 에너지 문제에 대해 무지를 드러냈다 “2014 이후 10 가까운 전세계의 기후위기 대응 노력을 상징해온 국제 공용어를 태어나서 처음 들어본다는 후보의 말과 표정은 경악 자체였다 비판 수위를 높였다. 후보는 청약통장 만점이 점인지 아느냐는 질문에도 오답을내놓고 있다. 서민들이 어떻게 살아가는지 알지도 관심도 없다는 것을 자인한 이라며 후보가 그토록 자료 없는 토론에 반대하며 커닝 토론을 요구했는지도 이제야 이해가 된다 비꼬았다.

대장동에 돌리기 급급..무능 인정하라

반면 국민의힘은 후보를 겨냥, “동문서답의 끝판왕이었다차라리 무능한 성남시장이었다고 인정하라 날을 세웠다.

이양수 국민의힘 선대본부 수석대변인은 논평에서 “( 후보는) 특히 대장동 이슈가 나오면 질문자가 누구이던 간에 말을 돌리기 급급한 모습이었다 꼬집었다.

수석대변인은윤석열 후보는 후보가 성남시장 재직할 대장동 도시개발로 김만배 등이 3 5천만원을 투자해 시행수익과 배당금으로 6 400 원을 챙겼고, 이재명 후보 스스로 설계자라고 밝혔던 발언에 대해 물었다 “(하지만) 후보는 우리 국민 민생경제가 정말 어렵다면서동문서답을 했다 했다.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가특정 민간에게 1 가까운 이익을 몰아준 개발이익 환수제와 전혀 다른 아니겠나라는 질문에, 후보가개발이익환수법이 통과되지 않았기 때문이라는 답변을 데에도황당한 대답이라고 맹폭했다.

후보가, 김만배나 유동규가 기소가 됐는데 기소된 배임 범죄 사실이 후보와는 관계없이본인들이 것이라고 하면서도 후보는 본인이 설계했다고 하는 모순에 대해 지적하자, 후보는 또다시 국민의힘 윤석열이 말은 아니라고 했다심상정 정의당 후보가 질문을 때도 마찬가지였다 지적했다.

후보가 대장동 관련 언급이 나올 때마다 국민이 궁금해하는 부분에 대해 답변을 하지 못하며, 국민의힘 때문이라는허위 답변만을 계속했다는 주장이다. 아울러 후보가 보인 토론 모습은 차라리 안쓰럽다. 본인은 아무것도 몰랐던 그저 바지사장과 같은 성남시장이었다고 변명하는 것과 다름없는 모습이라며차라리 무능해서 아무것도 몰랐다고 고백하는 것이 의혹에 대한 답변을 원하는 국민에 대한 예의였을 이라고 맹폭했다.

파이낸셜뉴스 전민경 김학재 김나경 기자
저작권자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