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年 1月 月 22 日 金曜日 0:15 am
ホーム 일본뉴스 日, 獨소녀상 철거 외교전 실패..."매우 유감"

日, 獨소녀상 철거 외교전 실패…”매우 유감”

독일 베를린 미테구 의회 측이 평화의 소녀상을 영구적으로 유지하기로 결정한 대해 일본 정부가 수용하기 어렵다며 반발했다. 절차상 관할 미테구청의 최종 결정이 남았는데, 이미 미테구 구청장은 소녀상을 철거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힌 상태다.

가토 가쓰노부 일본 관방장관은 독일 베를린시 미테구가 소녀상 영구 설치에 관한 결의를 채택한 등에 대해 2이번 결정은 일본의 입장 그간의 대응에 어긋나는 것으로 매우 유감이라고밝혔다.

가토 관방장관은계속 여러 관계자에게 접근, 일본 정부의 입장에 관해 설명함과 동시에 (소녀)상의 신속한 철거를 계속 요구할 이라고 강조했다.

일본 측은 앞서 모테기 도시미쓰 외무상이 하이코 마스 독일 외무장관과 화상 전화 회담에서 소녀상 철거를 요청하는 한편, 도쿄도 신주쿠구 지방단체들까지 동원돼 독일 측에 전방위적 압박을벌였다. 당초 미테구는 일본 측의 집요한 공세에 올해 10 7 소녀상 철거 명령을 내렸으나 이에베를린 시민사회가 반발하고 소녀상 설치를 주관한 현지 시민단체 코리아협의회가 행정법원에 철거 명령 효력정지 가처분신청을 제출하자 철거 명령을 보류했다.

현지시간 1 베를린시 미테구의회는 전체 회의를 열어 소녀상을 영구적으로 유지하도록 촉구하는 결의안을 의결했다.

파이낸셜뉴스 도쿄=조은효 특파원
저작권자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글로벌한상드림, 청년 취업지원 교육사업 ”꿈을잇다“ 주최

글로벌 인재육성 전문법인 글로벌한상드림이 1월 18일부터 청년 취업지원 교육사업인 “꿈을잇다”를 주최한다. “꿈을잇다“는 취업에 대한 의지가 확고한 청년들에게 본인의 진로를 설계하고 꿈을 이루는 인재가 될수...

[포토] 초등학교 개학,반가운 친구들

21일 서울 여의대방로 여의도초등학교에서 개학을 한 초등학교 1학년 학생들이 연을 날리며 등교수업을 하고 있다.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유지에 따라 3분의 1 범위 내에서...

日 백신, 2월 우선 접종→5월 일반 접종→7월 완료

일본 정부가 다음달부터 코로나19 백신 '우선 접종' 시작에 이어 대다수 일반 국민들에 대한 접종개시 시점을 5월로 설정했다고 20일 요미우리신문이 보도했다. 또 도쿄올림픽 개막식(7월 23일)이...

화이자 백신 국내에 가장 먼저 들어온다?

노바백스의 코로나19 백신 추가 도입으로 우리나라가 확보한 백신물량은 총 7600만명분 이상이된 가운데 국내에 가장 먼저 도입될 코로나 백신은 화이자의 제품이 될 가능성이 커 보인다....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