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年 1月 月 21 日 木曜日 22:53 pm
ホーム 메인뉴스 與野 '윤석열 직무배제' 충돌.."尹 거취 결정하라"vs"文대통령 입장 밝혀라"

與野 ‘윤석열 직무배제’ 충돌..”尹 거취 결정하라”vs”文대통령 입장 밝혀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징계청구 직무배제 명령을 지난 24 전격발표함에 따라 정치권은 또다시 격랑에 휩싸였다.

25 정치권에 따르면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출범과 검찰개혁 등으로 여야 대립이 극에 달한 상황에서 법무부 장관이 검찰총장 갈등이 폭발하자 여야 강하게 충돌했다.

당장 더불어민주당은 총장의 거취를 압박하며 날을 세웠다.

이낙연 대표는법무부가 발표한 총장 혐의에 충격과 실망을 누르기 어렵다면서법무부는 향후 절차를 법에 따라 엄정하게 진행하기 바란다. 총장은 공직자답게 거취를 결정하라 권고했다.

김태년 원내대표는법무부의 감찰결과는 매우 심각하게 보여진다. 총장에 대한 징계위의 결정을엄중하게 지켜볼 이라며 사태의 심각성을 강조했다. 동시에 장관 결정에 반발하고 있는 대검찰청에 대해부적절하다 입장을 밝히며 경고장을 보냈다.

최인호 수석대변인 역시 총장은 감찰 결과에 대하여 스스로 반성하는 모습을 보이라 경고했다.

반면 국민의힘은 즉각법무장관이 무법전횡을 저질렀다 강하게 반발했다. 장관의 행보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입장을 밝히라며 전선을 대통령까지 확장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법무(法無)장관의 무법(無法) 전횡에 대통령이 직접 뜻을 밝혀야 한다국민들은 정부내 이런 무법 상태에 경악한다 지적했다.

이어검찰총장의 권력 부정비리 수사를 법무장관이 직권남용 월권 무법으로 가로막는 것이 정녕대통령의 뜻인지 확실히 밝혀달라 날을 세웠다.

배준영 대변인은 장관이 총장 직무배제에 대한납득할 사유를 대지 못했다 평가하며법무부가 무법부, 비법부임을 최종적으로 인증했다 꼬집었다.

이어이제 더이상 법무부에 묻지 않겠다법무부장관과 검찰총장 임명권자인 대통령께서 직접 입장을 밝히시라 촉구했다.

이에 대해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문재인 대통령은 법무부장관 발표직전에 관련 보고를 받았으며 그에 대해 별도의 언급은 없었다 설명했다.

한편 법무부 장관과 검찰총장의 갈등이 극에 달함에 따라 공수처 향배 역시 중대 변수를 맞게 됐다. 공수처장 추천위는 25 후보자 선정을 위한 4 회의를 앞두고 있지만 법무부와 검찰의 극한충돌로 논의 자체가 틀어질 있어서다. 일각에선 총장이야권 유력 대선주자 거론되고있는 만큼 이날 결정이 향후 4 재보궐 선거와 지방선거, 차기 대선에 영향을 미칠 있단 분석도 나오고 있다.

파이낸셜뉴스 송주용 기자
저작권자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글로벌한상드림, 청년 취업지원 교육사업 ”꿈을잇다“ 주최

글로벌 인재육성 전문법인 글로벌한상드림이 1월 18일부터 청년 취업지원 교육사업인 “꿈을잇다”를 주최한다. “꿈을잇다“는 취업에 대한 의지가 확고한 청년들에게 본인의 진로를 설계하고 꿈을 이루는 인재가 될수...

[포토] 초등학교 개학,반가운 친구들

21일 서울 여의대방로 여의도초등학교에서 개학을 한 초등학교 1학년 학생들이 연을 날리며 등교수업을 하고 있다.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유지에 따라 3분의 1 범위 내에서...

日 백신, 2월 우선 접종→5월 일반 접종→7월 완료

일본 정부가 다음달부터 코로나19 백신 '우선 접종' 시작에 이어 대다수 일반 국민들에 대한 접종개시 시점을 5월로 설정했다고 20일 요미우리신문이 보도했다. 또 도쿄올림픽 개막식(7월 23일)이...

화이자 백신 국내에 가장 먼저 들어온다?

노바백스의 코로나19 백신 추가 도입으로 우리나라가 확보한 백신물량은 총 7600만명분 이상이된 가운데 국내에 가장 먼저 도입될 코로나 백신은 화이자의 제품이 될 가능성이 커 보인다....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