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年 11月 月 30 日 月曜日 6:02 am
ホーム 정치/경제 정치 21대 총선 재외선거 신고·신청자 ‘17만7천명’...지난 총선보다 11% 증가

21대 총선 재외선거 신고·신청자 ‘17만7천명’…지난 총선보다 11% 증가

올 4 월 실시되는 제 21 대 국회의원 재외 선거의 재외 선거인 등 신고 · 신청자 수가 17 만 70 99 명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중앙 선거 관리 위원회가 지난 17 일 발표했다.

선관위가 이날 오전 7 시까 지 접수 된 신고 · 신청자 수 집계에 따르면, 제 21 대 국회의원 재외 선거 국외 부재자 수는 14 만 7175 명, 재외 선거인 수는 2 만 9924 명이다.

전체 추정 재외 선거권 자 (약 214 만 명)의 8.24 % 수준으로, 지난 20 대 총선의 15 만 9636 명보다 10.9 % 증가한 수치이다.

선관위는 지난 총선보다 신고 · 신청자 수가 늘어난 것과 관련해 재외 선거에 대한 높은 관심 , 인터넷 신고 · 신청 허용, 추가 투표소 도입, 귀국 투표 보장, 유튜브 등의 SNS을 활용 한 다양한 홍보 활동 등이 주효했다고 설명했다 .

신청 접수를받은 재외 공관 별로는 일본 대사관 (9044 명), 호치민 총영사관 (8635 명), 로스 앤젤레스 총영사관 (8025 명), 뉴욕 총영사관 (7646 명), 상하이 총영사관 (5955 명) 순으로 많았다. 국가 별로는 미국 ( 42062 명), 일본 (23158 명), 중국 (20797 명) 순이었고이 3 개국이 전체의 48.5 %를 차지했다.

재외 선거 인명부 등은 2 월 26 일부터 3 월 6 일까지 작성한 후, 열람 및 이의 신청 기간을 거쳐 3 월 16 일에 확정된다.

저작권자 (C) 글로벌 코리아.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정부, 29일 전국 거리두기 2단계 상향 여부 결정

정부가 오는 29일 전국 거리두기 2단계 상향 여부를 결정할 것으로 예상된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전략기획반장은 2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중대본에서 수도권과 각 권역의 거리두기...

정세균 “거리두기 효과 시간 필요”..격상은 아직

정세균 국무총리가 최근 코로나19 감염자가 이틀 연속 500명대로 증가함에 따라 사회적 거리 두기 단계 상향에 대해 일단 선을 그었다. 정 총리는 " 효과가 나타나려면...

文대통령 지지율 40%..’부동산’·’秋-尹 갈등’ 직격탄

문재인 대통령 국정운영 지지율이 40%로 집계된 여론조사 결과가 발표됐다. 이는 전주 대비 4%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 간 대립이 극에 달하면서...

비트코인·이더리움·리플 일제히 ‘급락’…차익실현 매물?

최근 급등세를 보였던 비트코인(BTC), 이더리움(ETH), 리플(XRP) 등 가상자산이 일제히 하락하고 있다. 대형 투자자(고래)들이 최근 가상자산의 가격 상승에 따라 차익 실현을 위한 매도 시도를 하면서...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