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年 1月 月 28 日 木曜日 16:42 pm
ホーム 사회/문화 사회 카지노서 사라진 현금 145억원…5만원권 007가방 48개 분량

카지노서 사라진 현금 145억원…5만원권 007가방 48개 분량

제주도내 외국인 전용 카지노 시설에 보관 중이던 현금 1456000만원이 사라지는 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범행수법과 현금 운반과정에 대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5만원권을 기준으로 사라진 돈의 무게가 300kg 가까이 공범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다.

복합리조트단지인 제주신화월드에서 랜딩카지노를 운영하는 람정엔터테인먼트코리아는 지난 4 시설 내에서 보관 중이던 1456000만원이 도난당한 사실을 확인하고 지난 6 서귀포경찰서에 수사를 의뢰했다.

용의자는 금고를 관리하던 말레이시아 국적의 여성 임원 A씨로 추정되고 있다. 혐의는 횡령이다.

람정엔터테인먼트코리아는 제주신화월드 모기업인 홍콩 상장법인 란딩인터내셔널의 한국 자회사다. 람정 측은 지난 5 관련 내용을 홍콩 증권거래소에 공시했다. 해당 공시에는시설 자금 145억여원( 1380 홍콩달러) 사라진 상태이며, 자금 담당 직원에게 연락이 닿지 않아경찰에 신고했다 내용이 적혀있다.

■ 5만원권 지폐 장수만 291200

사라진 돈은 한화 현찰이다. 모두 5만원권 지폐로 전해졌다. 지폐 장수만 291200장에 달한다.

5만원권 지폐 1장의 무게로 알려진 0.97g으로 계산하면, 현금다발 무게만 280kg 이른다. 돈의 액수도 많지만, 전체 크기와 무게를 고려할 운반방법과 행방에 더욱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일반적인 007 서류가방 크기에 5만원권 지폐 3억원이 들어가는 가정하면, 48 분량이나온다. 6억원 가량을 담을 있는 라면박스는 24박스에 해당한다. 과거 비자금 사건에서 단골로 등장했던 10㎏들이 사과박스에 담아 옮긴다면, 12 분량이 나온다.

A씨가 만약 이미 항공편을 통해 외국으로 출국했다고 해도 한화를 직접 가지고 나가기는 힘들다. 공항을 이용하려면, 사람은 물론 화물도 검색대를 반드시 통과해야 공항을 이용해 반출했을 가능성은 작은 것으로 추측된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빽빽히 설치된 보안시설에서 280kg 달하는 현금 다발을 혼자 옮기기 쉽지 않은 만큼, 2 이상이 공모해 범행을 벌였을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하지만 현금을 빼돌릴 당시 랜딩카지노 CCTV 녹화 내용은 지워진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용의자는 지난해 12월말께 휴가를 연락이 끊긴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랜딩 측은 본사 자금을 보관하던 도둑을 맞았다는 입장이다. 하지만 홍콩 자본으로 설립된본사의 자금이 외화가 아닌 원화였다는 점에 대해 의심의 눈초리도 있다. 랜딩 측은사라진 돈이랜딩카지노 운영자금이 아닌 본사인 란딩인터내셔널 자금으로 당장 카지노 운영에는 영향이없다 설명했다. 아울러일부 잘못 알려진 사실이 있어 별도의 자료를 통해 바로잡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랜딩카지노는 2018 제주신화월드 개장과 함께 영업을 시작했다. 이른바 손으로 불리는 중국인들의 방문이 이어지면서 호황을 맞기도 했지만, 코로나19 팬데믹 여파로 외국인 관광객이 끊기면서 지난해부터 경영이 크게 악화한 상태다.

파이낸셜뉴스 제주=좌승훈 기자
저작권자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애플, 사상최대 실적 공개…전 부문 두자리수 증가

애플이 27일(이하 현지시간) 사상 최대 실적을 공개했다. 분기 실적이 사상처음으로 1000억달러를 넘어섰다. CNBC에 따르면 애플이 이날 공개한 지난해 4·4분기 실적은 다 좋았다. 매출은 전년동기비...

“여보 아버님댁에 택배 갈까요?” 노조 파업에 불안감 커진다

택배노조가 내일 29일부터 파업을 예고한 가운데 소비자들이 불안해하고 있다. 택배업체들은 택배대란 가능성이 크지 않다는 입장이지만 설 등을 앞두고 제때 택배를 받지 못할 수도 있다는...

“후쿠시마 원전 덮개 방사능에 오염..1시간만 노출되도 사망”

일본 후쿠시마 제1원전의 2, 3호기 원자로 건물 5층 부근의 덮개가 초강력 방사성 물질에 오렴된것으로 확인됐다. 1시간만 노출돼도 사망할 정도인 것으로 전해졌다. 내년 진행될 폐로...

“주호영이 성추행” CCTV 공개한 여기자.. 누구 말이 맞나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성추행을 했다고 주장한 인터넷 매체 기자를 주 원내대표가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하면서 당시 상황이 담긴 CCTV 영상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28일 정치권에...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