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年 7月 月 27 日 火曜日 15:05 pm
ホーム 사회/문화 사회 주 일본 대사관이 알려주는 해외 피랍 예방은?

주 일본 대사관이 알려주는 해외 피랍 예방은?

최근 부르키나파소, 리비아 등지에서 우리 국민 피랍사건이 연이어 발생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해외여행시 아래 해외 피랍 예방 유의사항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o 여행지에서 낯선 사람에게 이름, 숙소, 여행 일정 등을 알려주면 위험할 수 있습니다.
o 공신력있는 여행사 또는 현지를 잘 아는 사람들이 위험하다고 하는 장소에 혼자 다니지 마십시오.
o 낯선 사람의 지나친 호의는 사양하고 주변의 변화를 감지하십시오.
o 현지 문화를 존중하고 거스르지 않으며 눈에 띄는 복장이나 유별난 행동을 삼가십시오.

인기 기사

尹 8월 입당설… 경선 정시버스 올라타나

야권의 유력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8월 내 국민의힘 입당'이 유력해 보인다. 국민의힘도 윤 전 총장 캠프에 합류한 당내 인사 4인에 대한 징계 여부...

올림픽 개막 효과 기대했지만… 스가 지지율 34% ‘출범후 최저’

일본 내각 지지율이 현 정권의 출범 이래 최저치를 기록했다. 올림픽이 막상 시작되면 분위기가 반전될 것이라고 믿었던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사진)의 기대가 무참히 무너지고 있다....

이중언어교육 전문가 백수정 씨가 말하는 ‘한국어 전인(全人)교육’의 중요성…”계승어와 외국어는 환경에 따라 갈릴 수 있다”

오사카 금강학교에서 교사로 현재 재직 중인 백수정 씨는 재일본한글학교 관서지역협의회 부회장이기도 하다. 외국에서 생활하는 아이들의 한글 교육과 더불어 현지어 교육의 중요성을 자신의 경험에서 터득한 백수정 부회장은...

반기문-일왕, 단독 면담서 “한일관계 개선 공감대”

도쿄올림픽 개막식 참석차 방일한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나루히토 일왕과 단둘이 만난 것으로 알려졌다. 25일 한일 외교 소식통 등에 따르면 반 전 총장은 지난...

최근 댓글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