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年 10月 月 24 日 土曜日 6:13 am
ホーム 메인뉴스 '北 민간인 사살' 시민들 분노…'월북 발표' 의구심도

‘北 민간인 사살’ 시민들 분노…’월북 발표’ 의구심도

해양수산부 산하 공무원 A(47) 연평도 인근에서 북한군에 의해 사망했다는 소식이 전해지자시민들은용서할 없는 이라며 분노를 표시했다. 시민단체에서도 북한에 대한 규탄 성명을내는 , 민심은 북한에 대한 비판으로 가득했다.

직장인 박모씨(36) 25정상국가라고 주장하는 나라가 그런 일까지 수가 있나지난 금강산 관광에 이어 이렇게 잔인하게 (사살)하는게 이해되지 않는다 전했다.

시민들은 대체로그간 우리 정부가 북한과의 평화를 위해 노력해 왔는데, 이런 일이 벌어져 허탈하고 화가 난다 반응이었다.

30 직장인 김모씨는 “(남북 정상회담 때만 해도) 통일이 머지 않았다는 말이 나오지 않았나아무리 먼저 손을 내밀어도 북한이 안하무인식이라 화가 난다 말했다.

강경하게 대응해 북한에 사과를 받아내야 한다 의견도 많았다. 30 직장인 신모씨는이번에는 적극 항의해 북한으로부터 공식적인 사과를 받아야 마땅하다이런 일이 반복되선 된다 목소리를 높였다.

공무원 B씨도공무원 입장에서 국방부와 해양수산부의 대처가 이해가 되지 않는다 적극적으로 항의하고 강경대응해야 한다 주장했다.

일부 시민들은 아이의 아버지였던 A씨가 자진해 월북했다는 정부의 발표도 납득하기 어렵다는반응을 내놨다. 직장인 김모씨(64)정말 의문점이 많은 사건이라며 정부가 북한과 좋은 관계를 유지해야 프레임을 씌운 것은 아닌가라고 의문을 나타냈다.

시민단체에서도 정부에 강경 대응을 요구하고 나섰다.

참여연대 평화군축센터는 전날북한군의 민간인 사살 규탄한다 제목의 성명을 내고북측은 비인도적 행위 즉각 사과하고 사건의 진상 밝혀야 한다 촉구했다.

참여연대는북한군이 비무장한 민간인을 사살하고 시신을 훼손한 것은 어떠한 이유로도 정당화할 없는 비인도적 행위라며북측은 현재 남측의 연락에 아무런 답변조차 하고 있지 않다. 매우 무책임하다 비판했다.

한편 당국 등의 설명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2 서해 북방한계선(NLL) 북쪽 해상에서 북한군에게 사살된 것으로 추정된다. 군은 A씨가 구명조끼를 착용하고, 알고 있는 해류 방향을 이용해 북쪽으로 향했다는 등을 근거로 자진 월북한 것으로 보고 있다.

파이낸셜뉴스 이병훈 김성호 윤홍집 기자
저작권자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기 기사

“머리카락 계속 빠져” 日코로나 완치자 후유증 보고

일본의 코로나19 환자들이 완치 후에도 오랜기간 탈모, 호흡 곤란 등의 후유증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23일 NHK가 보도했다. 일본 국립국제의료연구센터는 올해 2~6월사이 코로나19로 입원했다가...

남북한 마음통합 연구센터, 11월 정기 콜로키움 11월 15일 개최…’주체의 실 비날론과 북한의 사상, 기술, 문화’

SSK남북한마음통합연구센터의 11월 정기 콜로키움이 11월 15일 오후 16시 북한대학원대학교국제회의실에서 열린다. 이번 콜로키움의 주제는 ‘주체의 실 비날론과 북한의 사상, 기술, 문화’로 줌을 통해 온라인으로도송출될 예정이다.자세한...

신규환자 증가세…정부 “요양병원 집단감염 원인”

정부는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환자가 증가세를 보이는 이유로 노인 등 고위험군이 많은 취약시설에서 집단감염이 발생했기 때문으로 분석했다. 정부는 요양시설에 대해서는 면회를 자제할 것을 당부하고...

한국국제교류재단, ‘2021 KF 글로벌 챌린저 해외 인턴십 참가자 모집’

한국국제교류재단이 ‘2021 KF 글로벌 챌린저 해외 인턴십 참가자 모집’을 실시한다. 신청접수는11월 2일부터 30일까지이며 합격자는 내년 2월 17일 날 발표한다. 자세한 정보나 관련 사항은 하기...
Translate »